현대차, '추석 맞이 시승 이벤트' 실시… 10개 차종 총 300대 지원

최상운 2019-08-0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자동차는 추석 연휴를 맞이해 신형 쏘나타, 혼라이프 SUV 베뉴 등 10개 모델 총 300대를 지원하는 추석 맞이 시승 이벤트를 실시한다.

올해로 10년째 진행되고 있는 본 이벤트는 민족 대명절 한가위를 맞이해 즐겁고 편안한 귀성길이 될 수 있도록 무상으로 차량을 지원함으로써 고객들의 성원에 대한 감사의 뜻을 전하고자 마련됐다.

시승 이벤트 대상은 만 21세 이상 운전면허 소지자로 현대자동차 홈페이지를 통해 8월 31일(토)까지 신청할 수 있으며, 응모 고객 중 총 300명을 추첨해 9월 5일(목) 홈페이지에 발표한다. 당첨된 고객은 9월 추석 연휴 기간인 11일(수)부터 17일(화)까지 6박 7일간 시승 기회를 갖게 된다.

현대자동차는 고객들에게 폭넓게 인기가 높은 10개의 다양한 차종을 시승 차량으로 준비했다. 특히, 세련되면서도 실용적인 삶을 추구하는 밀레니얼 세대를 위한 '혼라이프 SUV' 베뉴도 시승차 리스트에 포함됐다.

이번 명절 귀성차량으로 지원되는 10개 차종은 아반떼, i30, 벨로스터, 쏘나타, 그랜저, 그랜저 하이브리드, 베뉴, 코나, 투싼, 싼타페 등 총 300대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고객들의 추석연휴가 더욱 풍성해질 수 있도록 추석 맞이 시승 이벤트를 마련했다"라며 "대표 모델 10개 차종이 준비되어 있으니 평소에 관심있던 차량을 직접 시승해 안전하고 기분 좋은 귀성길 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차는 26일 서울시 강남구에 위치한 오토웨이타워에서 홍석범 현대차 국내마케팅실장, 'TEAM HMC(Hyundai Motor Club)' 레이싱팀 김주현 단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현대차-TEAM HMC 후원 협
기아자동차㈜는 지난해 6월부터 시범적으로 운영해 온 신개념 모빌리티 서비스 '기아플렉스(KIAFLEX)'를 연장 운영한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가 26일 중형 SUV '더 뉴 싼타페'의 외장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현대자동차는 GS칼텍스와 함께 'H강동 수소충전소'의 설비 구축을 완료해 28일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고 27일 밝혔다.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는 27일 인천 영종도 BMW 드라이빙 센터에서 BMW 뉴 5시리즈와 뉴 6시리즈 그란 투리스모를 전세계 최초로 공개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