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전국 대학생 자동차 테크 드림 스쿨' 개최

최상운 2019-08-2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자동차는 장차 한국 자동차 산업의 주역이 될 전국의 자동차 관련 학과 대학생 160명을 초청해 '전국 대학생 자동차 테크 드림 스쿨'을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지난 8월 22일부터 23일까지 양일간 현대자동차 천안 글로벌 러닝센터에서 진행된 '자동차 테크 드림 스쿨'은 올해는 특별히 더 많은 기회를 제공하고자 지난해 단일차수 운영에서 올해는 2차수로 횟수를 늘리고 참여 인원 역시 160명으로 확대했다.

현대자동차가 향후 한국 자동차 산업의 주역이 될 대학생들을 위해서 준비한 이번 '자동차 테크 드림 스쿨'에서는 최근 자동차 업계 이슈에 대한 특강을 준비하였으며, 현대자동차의 우수한 기술력을 체험하고 미래 비전을 공유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참가자들은 신형 쏘나타에 적용된 신기술과 전방 충돌 방지 보조(FCA),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RSPA) 등 최근 현대자동차에 적용된 다양한 첨단 운전자보조 시스템(ADAS)을 직접 체험해 보는 세션에 참여하게 된다.

또한 친환경 차량의 대표 주자인 전기차와 수소전기차에 적용된 신기술을 체험하며 해당 차량에 대한 전문적인 지식을 쌓는 기회를 가진다.

이외에도 국민대 자동차운송디자인 권용주 겸임교수의 최근 자동차 기술 트렌드와 미래 이동수단에 대한 특강도 이어진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미래의 주역인 대학생들과 함께 현대자동차의 최신 기술력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라며 "앞으로도 고객과 소통하고 정확한 정보를 전달할 수 있는 기회를 더 많이 만들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교육이 진행되는 현대자동차 천안 글로벌 러닝센터는 현대자동차의 글로벌 지속 성장을 위한 판매, 상품, 고객응대(CS), 정비 서비스 부문의 글로벌 고객접점 교육체계 강화를 위해 지난해 개원한 최신식 ICT 기반 교육 시설과 학습 환경을 갖춘 러닝센터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 한국 공식 딜러 람보르기니 서울(SQDA모터스)이 오는 10월, 기존 서비스센터를 서울 삼성동에서 동대문 지역으로 확장 이전하고 고객 서비스 강화에 나선다고 밝혔다.
지프(Jeep®)가 6.4리터 V-8엔진을 얹은 '랭글러 루비콘 392 콘셉트'를 공개했다.
쌍용자동차가 여름철 국지성 호우와 태풍을 비롯한 수해를 입은 고객들을 대상으로 '수해차량 특별정비 서비스' 캠페인을 실시한다.
혁신형 모빌리티 플랫폼 마카롱택시 운영사인 KST모빌리티(대표 이행열)는 주차 플랫폼 업체 파킹클라우드(대표 신상용)와 카셰어링 플랫폼 그린카(대표 김상원)와 함께 '도심 주차장 인프라 기반 스마트교대지 및 모빌리티
기아자동차가 13일 4세대 카니발의 실내 디자인과 주요 편의사양을 공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