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터스포츠 축제 '강원 국제 모터 페스타', 오는 31일 인제스피디움에서 개최!

최상운 2019-08-2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다양한 이벤트로 가득한 모터스포츠 축제, 강원 국제 모터 페스타가 오는 8월 31일부터 9월 1일까지 이틀에 걸쳐 강원도 인제군 인제스피디움에서 개최된다.

인제스피디움을 뜨겁게 달궈줄 콘서트 무대가 마련된다. 오마이걸, 백지영, DJ DOC, 김종서, 솔지, 성은 등 세대를 넘나들며 사랑 받는 인기 아티스트들이 인제로 모인다. 대회 첫 날인 8월 31일 오후 7시부터 인제스피디움 그랜드 스탠드 뒤편의 특설무대에서 'We are the Champions' 콘서트가 열린다.

트랙을 달궜던 열기가 콘서트 무대로 옮겨가 잊지 못할 인제의 밤을 만들어 줄 전망이다. 인기 가수들의 음악공연과 더불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의 ASA 6000 클래스에서 활약중인 프로 드라이버들의 토크쇼도 마련된다.

무대 주변에는 2019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에 참가하고 있는 실제 경주차량들이 전시돼 보다 가까이서 레이싱 머신들을 살펴볼 수 있다.

이번 강원 국제 모터 페스타에서는 아시아 9개국의 국가대표 드라이버들이 참가하는 아시아 오토 짐카나 챔피언십 2019의 역동적인 퍼포먼스가 펼쳐진다. 그랜드 스탠드 뒤편에 마련된 짐카나 특설 경기장에서 빠르면서도 정확한 드라이빙 스킬로 복잡한 장애물 구간을 빠져나가는 묘기를 눈앞에서 볼 수 있다. 특히 시즌 2라운드 일정인 이번 대회에 기아자동차가 올해 새롭게 선보인 K3 GT 모델을 공식 경기차량으로 후원한 점이 주목할만하다.

특히 지난 2017년부터 현재까지 대회 개최국에서 자국의 자동차 제조사 차량으로 경기를 치른 전례가 없었다. 한국의 자동차 기술과 드라이빙 스킬을 한꺼번에 알리는 무대가 될 수 있다.

더불어 중국 타이어 제조사인 비투어 타이어가 고성능 레이싱 타이어인 템페스타 엔조를 후원한다. 동일한 조건에서 드라이버의 실력이 더욱 두드러지게 드러나 흥미로운 대결이 펼쳐질 것으로 기대된다.

즐길 거리들이 마련된 컨벤션존에서는 경기장을 방문한 누구라도 레이서가 돼보는 즐거움을 경험할 수 있다. 레이싱 시뮬레이터를 활용해 프로 드라이버들처럼 트랙을 질주해보는 슈퍼레이스 버추얼 챔피언십은 ASA 6000 클래스의 실제 레이싱 머신과 실존 트랙이 등장한다. 눈앞에 보이는 인제스피디움에서, 세팅까지 실제 레이싱 머신과 같은 차량을 타고 질주해볼 수 있다.

또, 실제 주행영상에 VR(가상현실) 기술과 4DX 기술을 한데 묶은 VTX 라이더를 통해 진짜 같은 레이싱을 즐길 수 있다. 증강현실(AR)이 첨가된 슈퍼레이스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드라이버 카드를 수집하고 ASA 6000 클래스 차량도 살펴볼 수 있는 슈퍼레이스 AR 행사도 진행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한국후지제록스가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이 주관하는 '2019 한국산업의 고객만족도(KCSI·Korean Customer Satisfaction Index)' 조사에서 사무용 복합기(복사기) 부문 19년 연속 1
제네시스 브랜드가 미국에서 벤틀리, 아우디 등의 럭셔리 브랜드를 이끌어온 마크 델 로소(Mark Del Rosso)를 제네시스 북미 담당 CEO로 영입한다.
포르쉐 AG (Dr. Ing. h.c. F. Porsche AG)가 자사 최초의 순수 전기차 타이칸의 세 번째 라인업, '타이칸 4S (Taycan 4S)'를 공개했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는 경기도 성남시에 성남 전시장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쉐보레(Chevrolet) 스파크가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이 주관한 2019 한국산업의 고객만족도 조사(KCSI) 경형 승용차 부문에서 5년 연속 1위에 선정됐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