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코리아, 독일식 일-학습 병행 프로그램 '아우스빌둥' 3기 출범

최상운 2019-08-2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는 29일 경기도 용인시에 위치한 메르세데스-벤츠 트레이닝 아카데미에서 독일식 일-학습 병행 프로그램 '2019 아우스빌둥(Ausbildung)' 출범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출범식은 지난 4월부터 8월까지 약 5개월간 모집된 고등학교 졸업 예정 후보생 중 총 3단계의 채용 절차(서류전형, 인성검사, 면접전형)를 거쳐 최종 선발된 35명의 교육생을 대상으로 진행되었다.

교육생들은 앞으로 교육 기간 3년 동안 메르세데스-벤츠 공식 딜러사와 정식 근로계약을 맺고 21개 서비스센터에서 근무하며 안정적으로 급여를 받는 동시에 독일 인증 교육을 이수한 전문 트레이너 및 대학 교수진의 협력을 통해 개발된 커리큘럼에 따라 기업의 현장 실무 교육(70%)과 대학의 이론 교육(30%)을 받게 된다. 과정 수료 후에는 국내 협력 대학의 전문 학사 학위와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부여하는 교육 인증, 독일연방상공회의소 아우스빌둥 수료증도 함께 획득하게 된다.

이날 행사에는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대표이사 사장, 김지섭 고객 서비스 부문 총괄 부사장, 한독상공회의소 수잔네 뵈얼레 부대표 등 80여 명이 참석해 교육생들의 새로운 출발을 격려했다.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사장은 축사를 통해 "올해 3기를 맞이한 아우스빌둥 프로그램이 새로운 직업교육의 모범이 되어 한국 청소년들에게 진로 선택의 범위를 넓혀줄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아우스빌둥을 비롯해 다양한 인재 육성 프로그램을 통해 자동차 전문가를 꿈꾸는 젊은 인재들의 성장을 도울 수 있도록 앞으로도 협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한편 출범식에 참석한 교육생들은 행사의 주인공으로서 메르세데스-벤츠 트레이닝 아카데미에서 준비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에 직접 참여했다. 특히 메르세데스-벤츠의 최고급 세단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클래스 차량에 아우스빌둥에 임하는 각자의 포부를 적으며 의지를 다졌고, '10년 후 나의 명함 만들기' 프로그램을 통해서 각자 미래의 모습을 그리며 구체적인 커리어 목표를 설정하고 서로 격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SK엔카 직영 온라인 플랫폼 SK엔카닷컴(대표 김상범)과 경기자동차매매단지가 중고차 시장 활성화와 신뢰도 향상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지프(Jeep)가 경기도 화성시 동탄대로에 동탄 지프 전용 전시장을 신규 오픈한다.
포르쉐 AG(Dr. Ing. h.c. F. Porsche AG)가 2019년 3분기까지 전 세계 총 20만 2,318대의 차량을 인도하며, 전년 동기 대비 3% 성장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특히, 카이엔과 마칸의 높은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시간이 흘러도 변함없는 아름다움을 자랑하는 SM6의 재도약을 위해 신규 캠페인을 진행한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가 메르세데스-벤츠가 제공하는 디지털 서비스의 사용을 확대하는 '메르세데스 미 디지털 어시스턴트(Mercedes me Digital Assistant)'를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