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AG, 포뮬러 E 머신 '포르쉐 99X 일렉트릭' 세계 최초 공개

최상운 2019-08-3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포르쉐 AG(Dr. Ing. h.c. F. Porsche AG)가 지난 29일 자사의 포뮬러 E 머신 '포르쉐 99X 일렉트릭(Porsche 99X Electric)'를 월드 프리미어로 공개했다.

이번 '포르쉐 99X 일렉트릭' 공개는 포르쉐 트위치(twitch.tv/Porsche.) 채널의 '포뮬러 E 언락(Formula E Unlocked)' 라이브 비디오 게임을 통해서도 동시에 진행되었다.

포르쉐 워크스 팀 정규 드라이버 닐 야니(Neel Jani)와 앙드레 로테레르(André Lotterer)는 전 세계 플레이어들과 함께 '포르쉐 99X 일렉트릭' 월드 프리미어에 참여했다. 게임 커뮤니티의 특별한 지시를 받아 루트비히스부르크의 포르쉐 디지털 유한회사 부지에서 '포르쉐 99X 일렉트릭'을 찾아 공개하는 미션을 수행했다.

닐 야니는 "기존과는 달리 가상 세계와 현실에서 동시에 '포르쉐 99X 일렉트릭'을 찾아가는 새로운 방식의 차량 공개 과정이 정말 흥미로웠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앙드레 로테레르는 "색 다른 방식의 공개 행사에서 닐과 함께 플레이어로서 참여한 것은 정말 즐거운 경험이었으며, 디지털 시청자들과 소통하고 그들의 일부가 될 수 있어서 더 의미 있었다"라고 전했다.

'포르쉐 99X 일렉트릭'은 디자인 측면에서 전통적인 포르쉐 모터스포츠 컬러를 그대로 반영했다. 위에서 보면, 헤일로(Halo) 시스템 주위의 포르쉐 엠블럼이 확연하게 눈에 띈다.

포르쉐 레이싱카와 2도어 스포츠카를 상징하는 세 자리 숫자의 네이밍 포맷이 그대로 적용되었으며, 가장 높은 숫자 '9'가 두 번 연속 사용되어 포르쉐 포뮬러 E 프로젝트의 중요성을 강조한다. 또한 미래지향적인 접근과 프로토타입 머신을 의미하는 'X'가 사용되었다. '포르쉐 99X 일렉트릭'은 미래 순수 전기 양산 모델을 위한 개발 플랫폼으로서의 역할도 맡게된다.

'포르쉐 E-퍼포먼스 파워트레인' 개발은 처음부터 핵심적인 역할을 담당했다. 포뮬러 E에는 표준화된 섀시와 배터리 사용을 규정하지만, 드라이브 테크놀로지는 제조사에 의해 개발된다. 엔지니어들은 LMP1 경험을 토대로 포르쉐 포뮬러 E 파워트레인을 개발했으며, 하이브리드 기술로는 E-모빌리티의 기반을 마련했다.

포르쉐 포뮬러 E 테크니컬 프로젝트 리더 말테 후네커(Malte Huneke)는 "LMP1 프로젝트에서 얻은 통찰력이 포뮬러 E파워트레인을 개발할 수 있는 토대가 되었다"라며, "최고 수준의 효율을 가진 고효율 파워트레인 개발에 집중해왔다"고 말했다. 포뮬러 E의 800볼트 기술은 포르쉐 최초의 순수 전기 스포츠카인 타이칸의 생산 모델에도 적용된다.

특히, 에너지 관리와 효율성은 성공적인 포뮬러 E와 타이칸 생산을 위한 핵심 요소로, 최적화된 드라이브 콘셉트에 중추적인 역할을 하는 PSM (permanently excited synchronous Motor) 개발을 가능하게 했다.

한편 '태그 호이어 포르쉐 포뮬러 E팀(TAG Heuer Porsche Formula E Team)'이 포르쉐 가족의 일원이 된다. 2018년부터 GT 팩토리 모터스포츠 감독을 맡고 있는 파스칼 추어린덴(Pascal Zurlinden)은 GT 워크스 레이싱 이외에, 포뮬러 E 분야에서도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프랑스 출신의 파스칼 추어린덴은 2014년부터 바이작 개발 센터에서 일하고 있으며, LMP1 프로젝트로 시작해, 2017년부터는 GT 부문을 총괄하고 있다.

포뮬러 E 운영 책임자 아미엘 린세이(Amiel Lindesay)는 "남은 몇 주 동안은 '포르쉐 99X 일렉트릭'의 성능 향상에 초점을 맞출 예정이며, 이제 포르쉐 워크스 팀은 포뮬러 E 진입을 넘어 다음 단계로의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태그 호이어 포르쉐 포뮬러 E 팀'은 2019년 10월 중순 스페인 발렌시아에서 열리는 포뮬러 E 테스트에서 처음으로 공개될 예정이며, 닐 야니와 앙드레 로테레르가 콕핏을 맡은 두 대의 '포르쉐 99X 일렉트릭'이 최초로 레이스 트랙 주행을 하게 된다.

스위스 럭셔리 시계 제조사 태그 호이어는 '태그 호이어 포르쉐 포뮬러 E 팀'이라는 명칭으로 ABB FIA 포뮬러 E 챔피언십 시즌 6에 출전하는 '포르쉐 포뮬러 E 팀'의 공식 파트너사다.

포르쉐와 태그 호이어는 모터스포츠에서의 성공적인 협업을 통해 세계 최초의 전기차 레이스인 포뮬러 E에서도 새로운 장을 열어 나갈 계획이다.

포르쉐 모터스포츠 팀 관리 감독 및 비즈니스 관계 담당 카를로 위거스(Carlo Wig-gers)는 "포르쉐와 함께 수년 간 모터스포츠 분야에서 성공적으로 협업해 온 태그 호이어와 다시 한번 협력하게 되어 기쁘다"라며, "ABB FIA 포뮬러 E 챔피언십이라는 매우 혁신적인 환경에서 이전의 성공을 기반으로 모터스포츠 역사의 다시 쓰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태그 호이어 포르쉐 포뮬러 E 팀'은 총 12개의 파트너사와 함께 2019/2020 ABB FIA 포뮬러 E 챔피언십 첫 시즌을 치른다.

글로벌 신생 기업이자 시뮬레이션 소프트웨어 전문 업체 앤시스(ANSYS)는 태그 호이어와 함께 공식 기술 파트너사로 포뮬러 E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커뮤니케이션 파트너 보다폰(Vodafone) 역시 포르쉐와의 협력을 확대해나간다.

엑슨모빌(ExxonMobil)은 기술 파트너로서 전기 드라이브를 위해 새롭게 개발된 제품 지원을 통해 '포르쉐 99X 일렉트릭' 개발에 긴밀히 협력하고 있다. 독일 메칭엔의 유명 패션 하우스이자 포르쉐 모터스포츠의 레이싱 및 훈련용 유니폼을 제공하는 휴고 보스(Hugo Boss)도 '태그 호이어 포르쉐 포뮬러 E 팀'과 파트너십을 맺는다.

조명 업체 트릴룩스(TRlLUX) 역시 파트너십을 지속하며, 오랜 파트너인 맥주 제조사 C.&A.벨틴스(C.&A.VELTINS)도 참여한다. 또한, 독일의 글로벌 스포츠 라이프 스타일 기업 푸마(Puma)와 파트너십을 통해 내화성 레이싱 장비, 신발 및 러기지 등 관련 제품을 제공받을 예정이다.

포르쉐의 장기 파트너사 미쉐린(Michelin) 역시 포뮬러 E에 합류한다. 또한, 공구 업체 하제트(Hazet), 호스피탈리티 파트너사 레드 불(Red Bull), 헬멧 파트너사 스틸로(Stilo)와도 협력한다.

포르쉐는 포뮬러 E를 통해 30년 만에 싱글 시터 레이싱에 복귀한다. 포르쉐는 '포르쉐 전략 2025'를 기반으로, 모터스포츠 부문을 재정립한다. 전통적인 공도 주행 가능한 GT 스포츠카 이외에도, 순수 전기 스포츠카 역시 '포르쉐 전략 2025'를 통해 견고하게 자리매김할 예정이다.

포르쉐 '미션 E'는 많은 부분에서 전기 드라이브 레이싱카의 존재와 성공을 암시한다. 하이브리드 기술과 그에 따른 E-드라이브 기술 측면에서 레이싱카와 양산형 모델은 약 십 년간 상호 작용하며 포르쉐 제품들을 강화시켜왔다. 포르쉐 최초의 하이브리드 레이싱카 2010년형 GT3 R 하이브리드는 918 스파이더 개발에 기여했으며, 918을 기반으로 하는 919 하이브리드는 포르쉐 포뮬러 E 파워트레인과 타이칸에 영향을 주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쉐보레(Chevrolet)는 카카오와 함께 간편하고 안전하게 트래버스를 경험할 수 있는 '트래버스 카카오 시승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는 관계당국의 리콜 승인을 획득함에 따라, 오는 6월 1일부터 선제적 조치의 일환으로 아우디 A6 45 TFSI 차종에 대한 리콜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이 '가족들과 함께 타고 싶은 패밀리카'를 묻는 설문 조사를 실시한 결과 국산차는 현대 팰리세이드, 수입차는 BMW X6가 가장 많은 선택을 받았다.
슈피겐코리아(192440, 대표 김대영)는 29일 첫 백화점 매장인 '슈피겐 롯데백화점 영등포 직영점'을 새롭게 오픈한다고 밝혔다.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Automobili Lamborghini)가 레고 그룹(LEGO)과 제휴해 하이브리드 슈퍼카 "시안 FKP 37(Sián FKP 37)"을 1:8 스케일의 레고 모델로 구현한 "레고® 테크닉 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