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에어 서울과 공동 마케팅 진행… 차량 구매 시 왕복항공권 제공

최상운 2019-09-0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사진 설명 : 쌍용자동차 국내영업본부 김광호 상무(사진 가운데 오른쪽)와 조진만 경영본부장(사진 가운데 왼쪽)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협약식을 갖는 모습)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예병태)가 에어서울과 손잡고 구매 고객에게 무상항공권을 제공하는 등 협력 마케팅을 펼쳐 나간다.

쌍용차는 연말까지 에어서울(Air Seoul)과 협력, 기내 모니터를 통해 코란도와 베리 뉴 티볼리 프로모션을 안내하고 탑승객이 해당 모델을 구매할 경우 에어서울 운영 노선 중 고객이 원하는 노선의 왕복항공권(1매)을 무상 제공한다.

쌍용차는 지난 6월과 8월 각각 베리 뉴 티볼리와 코란도 가솔린 모델을 출시했다. 젊고 스타일리시한 디자인의 두 모델과 '젊은 항공사' 에어서울의 활기 넘치는 협력을 통해 추석과 10월 황금연휴, 연말성수기까지 이어지는 가을·겨울 여행시즌 신차도 구매하고 기분 좋은 여행까지 다녀 올 수 있는 특별한 혜택을 드릴 수 있게 되었다고 쌍용차 관계자는 설명했다.

에어서울은 아시아나항공의 100% 자회사 LCC(저비용항공사)로 다낭, 보라카이, 코타키나발루, 괌을 비롯한 동아시아 및 대양주 노선을 운영하고 있다. 양사는 지난 8월 29일(목) 쌍용자동차 서울사무소에서 협약식을 갖고 긴밀한 협력을 다짐했으며, SNS를 비롯한 온·오프라인 채널을 통해 활발한 마케팅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BMW 그룹은 배터리 셀 제조회사인 CATL(Contemporary Amperex Technology Co. Limited)과 삼성 SDI와의 기존 파트너십 관계를 더욱 강화한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가 22일(현지시각) 중국 광저우 수출입상품교역회전시관(China Import and Export Fair Complex)에서 열린 '2019 광저우 국제모터쇼(The 17th China Guangzhou
현대자동차가 SK가스와 함께 진행한 인천시의 첫 번째 수소충전소인 'H인천 수소충전소'의 설비 구축을 완료해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
영국 럭셔리 스포츠카 브랜드 애스턴마틴은 106년 브랜드 역사상 최초의 SUV 모델인 'DBX'를 전 세계에 공개했다.
기아자동차(주)는 22일 중국 광저우 수출입상품교역회전시관(China Import and Export Fair Complex)에서 개막한 '2019 광저우 국제모터쇼(The 17th China Guangzhou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