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FA 2019]미래자동차 개발의 중심, IPG Automotive의 가상 테스트 드라이빙 통합 솔루션 전시예정

홍민정 2019-09-0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아이피지오토모티브코리아(유)(대표 남창훈)은 10월 17일(목) 부터 10월 20일(일)까지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에 참가해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미래자동차 개발에 필수조건인 안전성 및 성능을 검증, 구현하기 위한 다양한 솔루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미래자동차 개발 경쟁이 갈수록 치열해지는 지금 실제 도로 테스트 드라이빙의 위험성, 실제 사고 상황 재현, 다양한 주행시나리오 구현, 개발시간 단축, 개발비용 절감 등의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서는 가상환경에서의 테스트 드라이빙 환경의 사용이 불가피하다.

미래자동차 개발에 주력하고 있는 국내 및 해외 많은 회사에서 적극적으로 사용하고 있는 IPG Automotive사의 CarMaker는 차량 전체 시스템이 반영된 현실적인 가상 테스트 드라이빙 환경을 제공하는 솔루션이다.

가상 테스트 드라이빙 솔루션인 CarMaker는 자율주행차, 운전자보조시스템, 파워트레인, 차량동역학, HILS 연동등 미래자동차 필수응용분야에 국내외 주요 개발사에서 실제 적용하고 있다.

특히, 자율주행차 개발에 필요한 다양한 센서(Lidar 3D/2D, Radar, Camera 등), 차량모델, 실제 도로모델, 운전자 모델, V2X, AI학습을 위한 고성능 컴퓨팅(HPC)등을 지원하여 실제적이고 현실적인 개발에 활용되고 있다.   

또한 전기차 에너지 효율/성능 최적화, 파워트레인 제어기, 배터리/구성품 내구 등의 시뮬레이션으로 전기차 개발에 필요한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미래자동차 개발에 핵심이 되고 있는 가상환경 테스트 드라이빙 기술의 대표적인 솔루션 제공업체인IPG Automotive Korea의 남창훈 대표는 수십년간 업계에서 확고한 기반을 다지고 있는 전문지식과 노하우로 미래자동차 개발에 적합한 최적의 솔루션이 준비되어 있다고 밝혔다.

한편,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는 대구광역시, 한국자동차공학한림원이 주최하며 엑스코, 지능형자동차부품진흥원이 주관한다. 대구시 지역 산업 성장을 유도하고 미래 자동차에 대한 시민의 이해와 공감대 형성을 위해 미래 자동차 관련 부품 서비스 및 제품을 소개할 예정이다. 전시회, 포럼, 비즈니스 상담회 및 부대행사 등 다채롭게 프로그램이 운영될 예정이며 전시품목은 ▲완성차 ▲부품서비스 ▲튜닝 등이다.

→ '2019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광주테크노파크는 지난 9월 6일부터 11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유럽 최대 가전쇼 'IFA 2019(국제가전박람회)'에 참가해 광주공동기업 12개 기업을 세계인의 앞에 선보였다.
'2019 성남국제의료관광컨벤션'이 오는 9월 20(금)일부터 22일(일)까지 3일간 성남시청에서 개최된다.
엠오그린은 9월 6일부터 11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유럽 최대 가전쇼 'IFA 2019(국제가전박람회)'에 참가해 LED 식물재배기 '파르팟'을 전시했다.
지난 9월 5~6일 서울그랜드하얏트에서 빅뱅엔젤스(대표 황병선)가 개최한 'ReShape Roadshow Seoul 2019'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팅크웨어㈜(Thinkware, 대표 이흥복)가 블랙박스 '아이나비 브이 샷(V Shot)'을 새롭게 출시한다고 16일(월) 밝혔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