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코리아, 키자니아 부산 내 '메르세데스-벤츠 EQ 피트 스탑' 오픈!

최상운 2019-09-2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는 어린이 직업체험 테마파크 키자니아 부산에 전기차 및 관련 기술 브랜드 'EQ'의 컨셉을 적용한 '메르세데스-벤츠 EQ 피트 스탑'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새롭게 재단장한 '메르세데스-벤츠 EQ 피트 스탑'에는 변화하는 모빌리티 환경에 맞춰 미래 모빌리티를 경험할 수 있는 '전기차 충전 체험' 및 포뮬러 E(Formula E) 레이스의 피트 크루(Pit Crew: 정비 요원)가 돼보는 '피트 스탑(Pit Stop)' 체험이 신설됐다.

메르세데스-벤츠 EQ 피트 스탑'에 참가하는 어린이들은 실제 EQ 충전기를 통해 전기차를 직접 충전해 볼 수 있으며, 순수 전기차 레이싱인 포뮬러 E 레이스의 피트 크루가 돼 기술자로 활약해볼 수 있다. 약 10초 이내의 짧은 시간 안에 이루어지는 피트 스탑 정비 과정은 아이들에게 친환경 모터스포츠와 색다른 직업 체험 기회를 제공, 재미와 교육 효과를 동시에 느낄 수 있도록 해 준다.

19일 키자니아 부산에서 진행된 개설 기념식에는 MBC 플레이비 키자니아 최성금 대표이사,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공식 딜러 부산 스타자동차 유재진 회장, 부산 한성모터스 이두영 대표,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최영환 상무 등이 참석했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최영환 상무는 "친환경 차량이 늘어나는 가운데 어린이들이 EQ 컨셉의 전기차를 충전해보면서 메르세데스-벤츠와 함께 미래 모빌리티 환경에 친숙해지길 바란다"며 "뿐만 아니라 앞으로도 피트 스탑과 같이 새롭고 다채로운 직업 체험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개발하여 어린이들이 자동차 산업에서 보다 다양한 꿈을 꿀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키자니아는 리얼한 도시 환경 안에서 진행되는 역할극을 통해 다양한 직업체험을 해 볼 수 있는 글로벌 직업체험 테마파크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키자니아 서울과 부산에 자동차 관련 체험관을 운영하고 있으며, 서울과 부산 두 곳을 합쳐 연간 150만 명 이상 어린이들이 참여하고 있을 정도로 인기 있는 직업 체험공간으로 자리 잡았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기아자동차가 대구광역시 엑스코(EXCO)에서 10월 17일부터 20일까지 4일간 열리는 '제대표 친환경 라인업의 전시를 통해 친환경 기술력을 선보인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는 10월 17일부터 20일까지 대구 EXCO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에 초소형 전기차 르노 트위지와 SM3 Z.E.를 전시한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의 소형 SUV '코나'가 독일의 유명 자동차 잡지 '아우토 빌트(Auto Bild)'에서 실시한 소형 디젤 SUV 4종 비교평가에서 가장 우수한 모델로 선정됐다.
국내 직영 중고차 기업 K Car(케이카)는 최근 인기를 얻고 있는 소형 SUV를 주제로 성인남녀 352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실시한 결과, '지금 구매하고 싶은 소형 SUV'에 국산차 부문에서는 기아 셀토스가,
현대자동차는 글로벌 브랜드 컨설팅 업체 '인터브랜드(Interbrand)'가 발표한 '2019 글로벌 100대 브랜드(Best Global Brands 2019)'에서 종합 브랜드 순위 36위, 자동차 부문 6위를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