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골프컵 인터내셔널 2019 월드 파이널 한국대표팀 선발

최상운 2019-10-0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아마추어 골프대회인 BMW 골프컵 인터내셔널 2019의 국내 결승전을 통해 대한민국 대표 선수가 선발됐다.

이번 결승전은 9월 29일부터 30일까지 이틀 간 강원도 평창 알펜시아 트룬 CC에서 총 133명의 BMW 고객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경기 결과, 남자 A조 이문휘 (Gross 77타, Stable 31, 삼천리모터스), 남자 B조 윤정호 (Gross 76타, Stable 32, 동성모터스), 그리고 여자조에서는 조서현 (Gross 73타, Stable 35, 코오롱모터스) 고객이 최종 우승했으며, 3명의 우승자에게는 트로피 및 부상이 주어졌다.

아울러 이번 대회의 우승자들은 내년 3월, 남아프리카공화국 조지의 팬코트 골프리조트 (Fancourt Golf Resort)에서 열리는 BMW 골프컵 인터내셔널 월드 파이널에 한국 대표로 참가하게 된다.

올해 BMW 골프컵 인터내셔널 2019 국내 예선전은 약 1,150명의 BMW 고객이 참가한 가운데 남자 A·B조, 여자조 등 총 3개 조로 나뉘어 지난 4월부터 9월까지 총 7차례의 경기로 진행됐다.

1982년 영국에서 시작된 BMW 골프컵 인터내셔널은 전 세계 50개국 12만여명의 BMW 고객이 참여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아마추어 골프 토너먼트 대회 중 하나로, 월드 파이널에는 각 나라 예선전에서 선발된 단 150여 명만이 참여할 수 있다. 멕시코에서 열린 작년 대회에서는 한국 대표팀이 태국과 영국을 꺾고 종합 준우승을 차지하는 쾌거를 이루기도 했다.

한편, BMW 코리아는 오는 10월 24일부터 부산에서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을 개최한다. 한국에서 열리는 유일한 LPGA 정규 투어인 이번 대회는 총상금 200만 달러, 우승 상금 30만 달러의 정상급 대회다. BMW는 이번 대회를 통해 세계적 스포츠 이벤트의 국내 개최와 더불어 부산이라는 지역 경제에 대한 지원, 국내 골프 유망주들의 세계 진출을 위한 기회제공 등 한국사회의 문화와 스포츠 저변확대를 통한 '상생'의 노력을 지속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자동차가 세계적인 미디어 아트 그룹 '아르스 일렉트로니카(Ars Electronica)와의 협업을 통해 'Human (un)limited' 라는 주제로 예술 전시회를 이달 현대 모터스튜디오 베이징, 서울, 모스크
아우디(부문 사장: 제프리 매너링)가 아우디의 프리미엄 준중형 세단 '아우디 A4 40 TFSI (The Audi A4 40 TFSI)'를 출시한다.
㈜불스원이 지난 19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서울에서 개최된 '제5회 중견기업인의 날 기념식'에서 '중견기업 성장탑'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포르쉐 AG는 미국 현지시각 20일, LA 오토쇼를 통해 자사 최초의 순수 전기 스포츠카 포르쉐 타이칸과 440마력(PS)의 콤팩트 SUV 플래그십 모델 '신형 마칸 터보'를 미국 시장에 선보인다고 밝혔다.
슈퍼카 브랜드 맥라렌(공식 수입원: 기흥인터내셔널 맥라렌 서울)은 13일(영국 시간) 새롭게 얼티밋 시리즈에 추가 된 로드스터 맥라렌 엘바(McLaren Elva)를 공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