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기아차,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 엑스포' 참가… 대표 친환경 라인업 대거 전시!

최상운 2019-10-1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기아자동차가 대구광역시 엑스코(EXCO)에서 10월 17일부터 20일까지 4일간 열리는 '제대표 친환경 라인업의 전시를 통해 친환경 기술력을 선보인다.

올해로 3회를 맞이한 대구 국제 미래 자동차 엑스포는 국내 친환경 엑스포 중 최대 관람객 규모를 자랑한다.

국내외 250여 개의 승상용 완성차 및 부품 업체들이 참가한 이번 엑스포에 현대자동차는 참가 업체 중 가장 큰 규모인 360㎡(약 110평)의 전시장을 마련해 관람객들을 맞이하고 다양한 체험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현대차는 ▲넥쏘존과 ▲코나존으로 전시장을 구성해 방문 고객들이 친환경 차량 및 관련 콘텐츠들을 다양하게 체험할 수 있게 했으며 이와 더불어 구매 상담 및 시승을 할 수 있는 공간도 운영할 계획이다.

넥쏘존에는 차세대 수소전기차 '넥쏘'를 비롯해 수소전기차의 내부 구조와 안전성을 보여주는 '넥쏘 절개 모형'을 전시했으며 '수소과학교실 키즈존'을 마련해 어린아이들에게 수소에 대한 이해를 높일 수 있도록 했다.

코나존에는 현대자동차의 첫 하이브리드 SUV인 '코나 하이브리드'와 최고의 인기를 얻고 있는 전기차 '코나 일렉트릭'을 전시하고 전기차 충전에 대한 고객들의 불안 요소를 해결해주는 현대자동차만의 특화 서비스 '찾아가는 충전 서비스' 차량 전시 및 소개 등을 통해 차별화된 전기차 기술력 및 고객 서비스를 체험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

또한 현대차는 단순한 전시에서 더 나아가 고객들이 직접 친환경 차량을 체험해 볼 수 있도록 '넥쏘', '코나 하이브리드', '코나 일렉트릭', '아이오닉 일렉트릭'을 시승해 볼 수 있는 시승존도 운영할 예정이다.

이번 엑스포에서 기아차는 225㎡(약 68평)의 전시장을 마련해 관람객들을 맞이한다.

기아차가 이번 엑스포에 전시하는 쏘울 부스터 EV와 니로 EV는 국내 전기차 시장을 주도하는 대표 모델이다.

쏘울 부스터 EV는 미래 지향적인 외관 디자인과 하이테크한 이미지의 실내 공간을 갖춘 차량으로, 1회 충전 시 총 386km를 주행할 수 있어 기아차 전기차 중 최장의 주행거리를 자랑한다.

니로 EV는 최고출력 150kW(204마력), 최대토크 395N∙m(40.3kgf·m)로 동급 내연기관 차량을 상회하는 우수한 동력성능을 갖췄으며, 1회 충전 시 주행가능거리는 385km에 달한다. (※ 64kWh 배터리 기준)

또한 ▲전장 4,375mm ▲전폭 1,805mm ▲전고 1,570mm(루프랙포함) ▲축거 2,700mm의 제원으로 동급 최대 규모의 실내 공간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기아차는 엑스포 현장을 찾은 고객들에게 쏘울 부스터 EV와 니로 EV를 직접 시승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 단, 1일 최대 45명 제한)

나아가 기아차는 이번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 엑스포에서 쏘울 부스터 EV와 니로 EV 등 양산차 외에도 'CES 2019'에서 공개돼 폭발적인 관심을 이끌어냈던 'R.E.A.D. 시스템'의 2인용 시험 모듈인 'R.E.A.D. Now'를 선보인다.

R.E.A.D. 시스템은 자동차가 인공지능 머신 러닝 학습결과로 다양한 주행환경과 실내·외 환경 조건에 따라 운전자가 반응하는 생체 정보와 감정 상태를 학습한 뒤, 차량 내 카메라와 센서를 통해 운전자의 생체 신호를 인식하고 운전자의 감정과 상황에 맞게 음악, 온도, 조명, 진동, 향기 등을 실시간으로 최적화하는 기술이다.

이번 엑스포에 전시된 'R.E.A.D. Now'는 '라스베가스 자율 주행 투어카'라는 시뮬레이션을 탑재, 얼굴 표정 인식을 통해 분석된 탑승자의 감정 상태에 따라 추천 주행 루트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차량 내 각종 엔터테인먼트 활동을 제안하기도 하며, 탑승자가 V-Touch 기술을 이용해 게임, 음악 장르 선택, 실내 환경 수정, 인터넷 현지 정보 검색 등의 기능을 이용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지프(Jeep®)는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에 분당 지프 전용 전시장을 새롭게 확장 이전한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 그룹 내 차량 인포테인먼트 전문기업 현대엠엔소프트(대표 홍지수)가 지도 데이터 플랫폼 'PlayMap(플레이맵)'을 런칭했다.
넥센타이어(대표이사 강호찬)는 차량 연비 향상을 위한 에어로다이내믹(Aerodynamic)을 저감 시키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15일 밝혔다.
SK엔카 직영 온라인 플랫폼 SK엔카닷컴(대표 김상범)에서 올해 1월부터 10월까지 등록된 중고차 매물을 분석한 결과 신차가 1억 이상의 수입 중고차의 등록 대수가 2만 5,914대로 지난해 대비 17.4% 늘어난
쉐보레(Chevrolet)는 14일 열린 국토교통부 주관 자동차안전도평가 20주년 기념식에서 차량안전도 향상에 공헌한 성과를 인정받아 우수제작사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