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FA 2019 영상] 시엔케이, 특허받은 두개의 뒷 바퀴로 보다 안전한 배달문화를 선두하겠다. '듀오' 전기 오토바이 선보여

고정현 2019-10-2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시엔케이는 10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대구 엑스코(대표 서장은)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 에 참가해 특허받은 기술을 적용한 두개의 뒷 바퀴로 안정적인 운행이 가능한 전기 오토바이 '듀오'를 소개했다.

오토바이하면 통상 앞 뒤로 두개의 바퀴를 떠올리기 마련이다. 하지만 두개의 바퀴를 가진 오토바이는 위험하다는 인식이 항상 따라다닌다. 

이 제품은 한국과 중국에서 특허받은 기술을 적용한 두개의 뒷 바퀴로 보다 안전하게 주행이 가능한 제품으로 두개의 바퀴로 안정성을 챙기면서 하나의 뒷 바퀴를 가진 제품처럼 유연한 움직임을 보인다는 것이 큰 장점이다. 

또한 국내에서 가장 신뢰할 수 있는 삼성 SDI의 부품으로 배터리를 완성해 사고면에서도, 에너지면에서도 떨어지지 않으며 대한민국 녹색 기술인증을 받아 에너지 효율성도 입증된 제품이다. 

회사 관계자는 "배달문화가 잘 정착한 대한민국에서 배달 중 오토바이 사고로 목숨을 잃는 사고가 많아 안타깝다." 며 "시엔케이의 듀오 오토바이로 에너지효율은 물론 안정적인 운행으로 보다 발전된 배달문화를 만들기 위해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한편,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는 대구광역시, 한국자동차공학한림원이 주최했으며 엑스코(대표 서장은), 지능형자동차부품진흥원이 주관했다. 현재 현장에서는 전시, 비즈니스 상담회, 포럼, 부대행사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전시품목은 ▲완성차 ▲부품서비스 ▲튜닝 등이다.

→ '2019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에이펙스인텍는 오는 7월 15일부터 17일까지 진행되는 '2020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에 참가해 태양광 CCTV 가로등을 전시할 예정이다.
Sineng은 7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대구 EXCO 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7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해 태양광 인버터를 소개할 예정이다.
선그로우는 7월 7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대구 EXCO 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7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여해 한국 시장에 맞춘 종합적인 미래형 제품인 인버터 솔루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금강전기산업은 7월 7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대구 EXCO 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7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해 태양광 모듈 및 인버터 제품을 소개할 예정이다.
네트워크 코리아는 7월 7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대구 EXCO 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7회 국제 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해 스마트 에너지, 스마트 방범, 스마트 방역 총 3가지의 지능형 전력 분석 토털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