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공유경제국제포럼 영상] 경기도, '공유기업 발굴육성 사업' 참여 기업 4개사 소비자 직접 만나 소통의 장 마련

고정현 2019-10-2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기도내 유망 공유기업을 육성하는 '2019 공유기업 발굴육성 사업' 순항중 

2019 공유기업 발굴육성 사업의 지원을 받는 4개 기업은 지난 10일 수원컨벤션센터에서 '공유경제의 진화-플랫폼의 경쟁과 협력(모빌리티 중심)'을 주제로 하는 2019년 공유경제 국제포럼에 참여해 소비자들에게 각 기업의 제품들을 소개하는 자리를 가졌다. 

경기도와 서울신문이 주최하고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 주관하는 '2019 공유경제 국제포럼'은 '공유경제의 진화:플랫폼의 경쟁과 협력'이라는 주제 아래 새로운 경제 패러다임으로 확산되고 있는 공유경제에 대한 저변을 확대하고 정책 공감대 형성을 위한 공유경제 지식 네트워크를 구축하기 위해 마련된 행사다.

이번 행사에서는 미네소타대학 공유경제 정책담당 이사 사이프 벤자파 교수, 정치경제연구소 대안 장흥배 상임연구원, 승차 공유 어플리케이션 '쉐어&쉐어' 조중운 대표 등 공유경제 분야 전문가들이 모여 주제와 사례를 발표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 주최하는 2019 공유기업 발굴육성 사업에 참여중인 공유경제 기업들도 이번 행사에서 모습을 보였다. 택시 동승 플랫폼 '반반택시'와 문화콘텐츠 공유플랫폼 '브이에스커뮤니티㈜', 공유배송 플랫폼 '㈜뉴올린로지스틱스', 공유주방 '㈜영영키친'이 그 주인공이다.

19년 5월 정식 서비스를 출시한 코나투스의 '반반택시'는 이동구간이 비슷한 승객들의 합승을 중개하는 서비스로, 승객용 앱을 통해 택시를 호출하면 방향이 비슷한 인근 승객을 매칭, 승객 간 이동거리 비율을 계산하여 요금이 산정된다. 반반택시는 새로운 택시공유 비즈니스 제안으로 심야승차난을 해소함과 동시에 심야시간대 택시를 이용하는 승객들의 요금부담 해소를 목표로 하였으며 전용부가서비스 이용료 제공 시 기사의 수입 증가까지 기대할 수 있어 택시기사와 승객 모두에게 만족시켜 차량관련 공유경제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 했다.

브이에스커뮤니티㈜는 도서콘텐츠 융복합 플랫폼 분야 스타트업으로 문화콘텐츠 공유 플랫폼 '콘텐츠쉘빙(Contents Shelving)'을 제공한다. 특히 최근 폭발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웹소설 시장을 겨냥하여 웹소설과 웹툰을 출력할 수 있는 키오스크를 설치, 운영하며 지난 3월에는 2018년 '문화데이터 활용 경진대회' 장관상 수상 이후 첫 민간 기관과 문화콘텐츠 공유 협약을 맺기도 했다. 향후 개인 및 공공 고객을 대상으로 실시간으로 창작되는 다양한 장르의 웹소설(웹툰)을 제공 및 구독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콘텐츠 창작/공유 플랫폼 '이야기 후(HOO)'의 시범서비스를 오픈할 예정으로 이후 행보가 기대되는 기업이다. 

세 번째 참가기업인 ㈜뉴올린로지스틱스의 '핸투핸'은 새로운 배송 시스템을 목적으로 하는 공유배송 플랫폼으로 당일배송이 어렵다는 택배서비스의 문제점과 당일배송은 가능하나 많은 비용이 드는 퀵서비스, 동 단위로만 배달이 가능한 배달대행의 단점을 보완하기 위해 세가지 시스템을 결합한 공유배송 어플리케이션이다. 당일배송주요시장은 퀵서비스 업체와 당일배송업체로, 계약기간과 조건, 월 사용료 없이 원하는 지역 어디든 당일배송을 진행할 수 있다. 또한 일반인 기사를 채용함으로써 공유일자리 창출까지 기대할 수 있다.

마지막 참가기업은 배달전문 공유키친 '㈜영영키친'이다. ㈜영영키친은 외식업 소상공인들이 주방을 함께 사용하는 공유주방 시스템과 중앙 관제 플랫폼을 결합한 서비스를 제공, 초기 투자비용을 최소화 하여 창업비용을 줄이고 동시에 소상공인의 창업성공률을 높이는 것을 목표로 한다. 특히 최근 상가임대료와 인건비 등의 가파른 상승과 배달 주문 어플리케이션으로 인한 운영비의 증가로 고정비용감소에 대한 필요성이 절실한 가운데, ㈜영영키친을 통해 사업자들은 임대료와 설치비, 인건비 등을 축소할 수 있다.

참여사들은 각 기업의 홍보부스를 운영하며 공유경제를 기반으로 한 자사의 서비스들을 직접 선보이는 자리를 마련했다. 방문객들을 대상으로 어플리케이션과 활용법 등을 소개하며 일반인들과 행사에 참여한 전문가들에게 자사를 홍보하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2019 공유경제 국제포럼에 참가하여 홍보부스를 찾은 방문객은 "이번 국제포럼에 참가한 기업들의 홍보부스를 방문하며 다양한 분야에서 적용된 공유경제를 살펴볼 수 있었으며 각종 서비스를 직접 확인할 수 있어 만족스러운 자리였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2019 공유기업 발굴육성 사업은 경기도가 성장 가능성 높은 유망 공유기업을 발굴, 사업구체화부터 투자유치까지 기업의 성공적인 시장 안착을 위한 일련의 과정을 원스톱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참가 기업에게는 아이템 개발비 등의 사업화 지원금과 기업 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 등 각종 지원 프로그램들이 주어지며 금년도에는 공유경제를 모델로 하여 수익을 창출하는 20개사의 예비창업자와 기업이 참여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캐논코리아 비즈니스 솔루션㈜(대표이사 최세환)은 성능은 높이고 크기는 줄인 A3+ 전문가용 포토프린터 '픽스마 프로 200(PIXMA PRO 200, 이하 프로 200)'과 'imagePROGRAF PRO 300'(
스마트 월경 솔루션 플랫폼 '달채비'를 운영하고 있는 D.A.L.(디에이엘)이 지난 21일 새터민 여성을 대상으로 '제 2회 월경박람회: 건강한 월경생활 편'을 개최했다.
회사 D.A.L.(디에이엘)이 스마트 월경솔루션 플랫폼 '달채비'로 11월 19일(목), 서울 롯데 시그니엘에서 열린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청청콘' 생활소비 분야의 대상(상금 1억 2000만원)을 수상했다.
모든 산업은 선도기업과 혁신기업이 있다. 선도기업은 오랜 시간 동안 시장에서 기술을 축적하며 발전하는 과정에서 조금만 안주해도 기술경쟁의 정체가 생겨난다. 이러한 틈새를 파고 드는 기업이 혁신적인 아이디어와 기술을
판교(PangyoTechnoValley)에 자리한 IT·콘텐츠·바이오 기업들이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세계 경제가 혼란에 빠져 있는 상황에서도 국내외 시장에서 선전하며, 관련 업계 및 많은 스타트업 기업들에게 희망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