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BISS] 아치발란스, 세계최초 맞춤형 인솔 전시

서성원 2019-10-3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아치발란스(대표 송천석)은 10월 31일(목)부터 11월 2일(토)까지 총 3일간 벡스코 본관 제1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9회 2019 부산국제신발전시회 'BISS 2019'에 참여해 발건강을 위한 과학적 솔루션을 선보였다.

아치발란스 발란스 맞춤형 인솔은 가정용 전기로 전기잭을 이용하여, 본인이 직접 맞춤작업을 짧은 시간(20분 이내)에 완료할 수 있는 기능성 인솔로 세계최초 특허 제품이다. 발의 아치를 잡아주어 발의 압력을 고루 분산하고 통증을 완화하여 건강한 발을 유지시켜준다.

발이 불편한 사람들을 위해 매장에서는 무료로 Foot scan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새로 신발을 맞추려면 기존에 신던 운동화(가급적 가장 많이 신는 새 운동화)를 가져가면 더욱 좋다. 새 제품은 적응기간에 따라 사람마다 편차가 있으며 보통 2주정도의 기간이 필요하다.

아치발란스는 인체공학적 최신 설계로 정상적인 아치(족궁) 형상을 유도하고, 체중 분산 구조를 통해 발의 증상과 모양에 따른 5가지 상품을 구비하고 있다. 또한 5만원 대의 합리적인 가격과 자가 맞춤 기능을 적용하여 발이 불편한 사람, 평발이나 족저근막염, 무지외반증이 있는 사람에게는 특히 효과적이다.

한편, 전통 신발산업의 중심지 부산에서 열린 부산국제신발전시회 'BISS 2019'은 국내 유일 신발 전문 전시회로 고품질, 기능성 신발, 원부자재, 신발 기계를 한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신발 브랜드 패션쇼, 신발 생체역학 체험 등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으며 신발 산업의 비전을 제시한다.

→ 'BISS2019 (부산국제신발전시회)'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한국발명진흥회 상근부회장은 11월 27일 코엑스 3층 컨퍼런스룸 E에서 열린 '한-아세안 IP-T&T Fair 2019'에 참석해 인터뷰를 진행했다.
한.헝 수교 30주년을 기념하여 헝가리 문화원이 대한민국 서울에 최초로 설립된다.
아쉬웠던 2019년을 보내며 이어폰샵(Earphoneshop, 대표 우양기)에서는 지난 1년 동안 고객들의 반응이 가장 뜨거웠던 TOP5 이벤트를 모아 Adieu 2019 '아쉬워서 다시 한번' 이라는 타이틀을 가지
디지털 액세서리 브랜드 엘라고(elago, 대표 앤드류 리)에서는 다가오는 크리스마스를 맞아 2019년 한 해 엘라고에서 가장 많은 사랑을 받은 제품들을 스페셜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는 럭키박스 4종 이벤트를 진행하
'MIK(Made in Korea) 2019 Conference & Networking 시즌3'가 지난 12월 3일(화) 양재동 더케이호텔 크리스탈볼륨에서 개최된 가운데, 1:1 프레스 피칭을 진행했으며 글로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