팅크웨어, 2019년도 3분기 실적발표...전년 동기 대비 28% 증가

최영무 2019-11-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팅크웨어㈜(084730, 대표 이흥복)가 2019년도 3분기 연결 기준 매출액 411억원, 영업이익 6억원, 당기순이익 8억원을 기록했다고 14일(목) 공시했다.

누적 기준으로는 매출액 1,346억원, 영업이익 33억원, 당기순이익 23억원을 기록했다.

3분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9% 감소한 411억원을 기록했으나, 해외 수출 부문에서 전년 동기 대비 28% 증가한 57억원, 누적 기준으로 32% 증가한 182억원을 기록하며 뚜렷한 성장세를 보였다.

팅크웨어 관계자는 "당사 블랙박스 수출은 미국 포드(Ford), 제네럴모터스(GM), 일본 폭스바겐(Volkswagen), 덴소 세일즈(Denso Sales) 등 주요 B2B 채널을 확보했고, 3분기 중 일본 볼보(Volvo)향 블랙박스 신규 공급에도 성공했다."고 설명하며, "글로벌 주요 공급 채널 확대에 따른 호조세에 힘입어 올해 해외 매출은 최초로 200억원을 상회하는 수준이 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덧붙였다.

또한, 국내 블랙박스 사업은 실시간 충격 알림, 차량 위치 전송, 원격 전원 제어 등의 기능을 제공하는 '아이나비 커넥티드' 서비스가 가입자 5만명을 넘어서며 통신형 제품이 판매 호조세를 보이고 있다. 당사는 자체 보유한 기술을 기반으로 주행 중 사고 발생 시 앱에 등록된 보호자에게 실시간 사고 발생 알림 및 위치를 전달하는 커넥티드 2세대 서비스를 연내 상용화할 예정이며, 현재 인공지능(AI) 기술과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지도플랫폼 사업으로는 국내 완성차향 전장 개발이 진행 중이며, 자사가 보유한 100여개의 특허를 활용, AR(증강현실) 및 ADAS(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 솔루션의 해외 현지화를 추진하고 있다. 회사측은 현재 개발 중인 플랫폼이 상용화되는 내년부터 해당 사업에서의 수익성이 본격화될 것으로 전망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린 '제1회 수소모빌리티+쇼'는 누적 참관객 약 1만 2천여 명이 방문,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무엇보다 대한민국 수소산업의 우수 기술·제품을 알리고, 새로운 비즈니스
국내 직영중고차 기업 K Car(케이카)가 올해 상반기 케이카에서 거래된 중고차를 분석한 결과, 상반기 중고차 시장 키워드로 'H.O.M.E'를 선정했다.
현대자동차의 수소전기차 넥쏘가 유럽의 자동차 전문지에서 '매우 뛰어난 차'로 호평받았다.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는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SAV인 뉴 X5 xDrive45e의 사전계약을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가 오는 7월 15일 영종도에 위치한 BMW 드라이빙 센터에서 올해 첫 '뉴 3시리즈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 데이(#THE3DAY)'를 개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