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정통 아메리칸 SUV '트래버스' 1호차 주인공은?

최상운 2019-11-1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사진설명 : 왼쪽부터 차준택 부평구청장, 한국지엠 카허 카젬 사장)

쉐보레(Chevrolet)는 정통 아메리칸 SUV 트래버스(Traverse)의 1호차 전달식을 갖고, 15일부터 본격적인 고객 인도를 개시한다고 밝혔다.

한국지엠 카허 카젬(Kaher Kazem) 사장과 영업·서비스·마케팅 부문 시저 톨레도(Cesar Toledo) 부사장은 13일 부평구청을 방문, 트래버스를 관용 업무차로 선택해 준 것에 대한 감사의 인사를 전함과 동시에 트래버스의 첫 고객이 된 것을 축하하는 기념식을 가졌다.

쉐보레 트래버스 1호차를 전달받은 차준택 부평구청장은 본사를 부평에 두고 있는 한국지엠과의 특별한 인연을 계기로 차량 구매를 결정했으며, 한국지엠과 함께 지역 경제 활성화에 대한 각오를 다졌다.

차준택 부평구청장은 "부평구가 쉐보레 트래버스 1호 차 고객이 되어 기쁘다"며, "실제로 보니 외관 디자인도 매우 웅장하고 실내 사이즈도 넉넉해 업무용으로 사용하기에 다방면으로 쓰임이 좋을 것 같다"라며 "한국지엠이 인천과 부평 지역의 경제 활성화를 위해서 지속적으로 발전해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한국지엠 카허 카젬 사장은 "트래버스는 쉐보레의 대형 SUV에 대한 노하우가 집약되어 넓고 편안한 실내 공간을 갖췄을 뿐만 아니라, 최고의 주행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첨단 안전 장비까지 갖춘 차"라며, "트래버스와 같은 쉐보레 브랜드의 검증된 글로벌 포트폴리오와 함께 부평에서 생산될 트레일블레이저의 성공적인 출시를 통해 지역 경제에도 든든한 버팀목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쉐보레 트래버스는 대형 SUV의 고향인 미국에서 직수입해 국내에 들여온 모델로, 전장 5,200 mm, 전폭 2,000mm, 전고 1,785mm의 차체 크기로 국내 유일의 슈퍼 사이즈를 자랑한다.

동급 최고 수준을 자랑하는 트래버스의 트렁크 적재량은 651리터이며, 3열 시트 접이 시 1,636리터, 2열과 3열을 모두 접을 시 최대 2,780리터까지 늘어나 동급에서 가장 뛰어난 화물적재 능력을 갖췄다.

3.6리터 6기통 직분사 가솔린 엔진과 하이드라매틱 9단 자동변속기를 적용한 트래버스는 전트림에 간편한 다이얼 조작으로 작동하는 스위처블 AWD(Switchable AWD) 시스템과 별도의 차량 개조 없이도 최대 2.2톤의 트레일러나 카라반을 체결해 운행할 수 있는 첨단 견인 시스템을 기본 탑재했다.

한편, 쉐보레는 트래버스 고객 인도 시작과 함께 트래버스의 고객 시승 체험을 확대한다. 전국 쉐보레 전시장에 시승차 100여대를 배치하며 차량 시승에 대한 고객들의 기대에 적극적으로 부응할 계획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시트로엥이 현지시각 지난 달 30일, 해치백과 SUV를 새롭게 해석한 크로스오버 '뉴 C4'와 전기차 버전인 '뉴 ë-C4(뉴 이씨포)'를 온라인 론칭행사를 통해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폭스바겐코리아의 베스트셀링 SUV 티구안이 지난 6월 총 1,200대 이상을 판매하면서 수입 SUV 모델 중 최초로 누적 판매 5만 대를 돌파했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오는 7월 3일부터 5일까지 서울 잠실 롯데월드몰 1층 아트리움에서 디자인 SUV XM3 POP-UP 쇼룸 운영 및 포토 경품 이벤트를 실시한다.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Automobili Lamborghini)가 이탈리안 씨 그룹(The Italian Sea Group)과의 협업을 통해 한정판으로 제작한 '테크노마르 포 람보르기니63' (Tecnomar for
쌍용자동차가 아웃도어의 계절을 맞아 특별한 성능과 강인한 스타일로 돌아온 렉스턴 스포츠 다이내믹 에디션을 새롭게 선보인다고 2일 밝혔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