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아세안 IP-T&T Fair 2019] SF이음, 영화에서 본 탑승형 전투로봇이 눈앞에~

최윤호 2019-11-2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쿵쿵 전시관 복도를 울리며 끼릭끼릭 관절을 움직이는 대형 로봇이 코엑스 공간을 오가며 관람객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엔터테인먼트 로봇 제조업체 SF이음은 11월 27일 코엑스 3층 컨퍼런스룸 E에서 열린 '한-아세안 IP-T&T Fair 2019'에 참석해 사람이 들어가 자유롭게 조종하는 로봇을 시연해 보였다.

SF이음은 사람이 탑승하고 조종이 가능한 엔터테인먼트 로봇을 제작하는데 포스코의 특허기술을 활용해 제품화한 것으로 여수로봇전투랜드에서 전시 및 시연을 하고 있다. 여수로봇전투랜드는 SF이음이 조성한 특별한 전시장으로 내년 개장을 앞두고 준비에 한창이다. 로봇전투랜드가 완성되면 각종 테마가 있는 로봇을 구경하는 것은 물론이고, 로봇 안에 들어가 직접 전투를 진행하는 체험도 할 수 있게 된다.

독자적 기술개발에 어려움이 큰 로봇산업에서 2019년 산업통상자원부-포스코 기술나눔을 통해 SF이음은 자사 로봇의 고도화를 통해 사업발전을 도모하고 있다.

현재 로봇탑승자가 로봇에 탑승한 상태로 자유자래로 조종할 수 있는 컨트롤 기능을 갖췄고, 로봇에 음성변화장치를 장착하여 사람의 음성을 로봇음성으로 송출할 수 있다. 관절음향장치를 통해 로봇이 걸어가면 기계음이 송출돼 주변의 관심도 끌고 실감도 높였다. 개폐장치를 활용해 탑승자가 쉽게 타고 내릴 수 있도록 했다.

행사에 참가해 로봇 시연을 보인 김동우 대표는 "안정적인 투자유치를 통해 로봇제작의 고도화를 이뤄내는 것이 과제"라면서 "지자체와 기업 등 로봇관련 제품과 콘텐츠의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만큼, 새로운 수요에 부응하는 기업으로 성장해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아세안 IP T&T Fair'는 '한·ASEAN 특허청장회의'를 맞아 지식재산과 기술 분야의 교류를 확대하기 위해 진행됐다. 이번 페어에서는 국내 중소기업과 베트남 대기업의 기술 이전 계약이 성사됐다. 기업 거래 계약 외에도 △한국발명진흥회와 ASEAN 회원국 중 5개국(인도네시아, 필리핀, 싱가포르, 태국, 베트남), 발명진흥기관간의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 (MOU) 체결 △IP 거래·활용에 대한 전문가 강연과 성공 사례 발표 △IP 활용 우수제품 전시 및 기술거래·사업화 관련 전문가 상담이 진행되어 참가한 한국과 ASEAN의 기업인과 지식재산 관련 종사자들에게 유용한 경험과 정보를 제공했다.

→ '한-ASEAN IP T&T (Transaction and Transfer) Fair'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애플 액세서리 전문기업 엘라고(elago, 대표 앤드류 리)에서는 7월 한달간 2020년 올해 상반기 소비자들에게 가장 많은 사랑을 받은 제품들을 대상으로 '베스트 어워즈' 특별이벤트를 진행한다.
7월 첫째 주 국내외 주간 전시회 및 웨비나를 소개한다.
티에스엔지니어링은 7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대구 EXCO 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7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해 기존대비 50%이상 작업공정을 단축시킨 친환경 지주앵커 어셈블리를 전시할 예정이다.
빅뱅엔젤스(대표 황병선)는 7월 3일 '유니콘파인더 베이스캠프 코리아 2020 런칭파티'를 인터컨티넨탈 호텔 주피터룸에서 개최했다.
에코백스는 1988년에 창립했으며 지금까지 꾸준하게 한길만을 걸어왔다. 특히 유리창을 닦는 로봇청소기 외에도 세계 최초로 자율 주행 제품까지 개발하며 그 성능과 기술을 인정받아왔다. 덕분에 현재는 전 세계 48개국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