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피겐코리아, '근무혁신 우수기업' S등급 선정… 근무 환경 조성에 높은 평가 받아

최상운 2019-12-0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모바일 유틸리티 전문기업 슈피겐코리아(192440, 대표 김대영)가 고용노동부와 노사발전재단에서 주관하는 '2019 근무혁신 우수기업'에 선정됐다고 2일 밝혔다.

'근무혁신 우수기업'은 고용노동부에서 실시한 '근무혁신 인센티브제'에 참여해 높은 성과를 거둔 우수기업을 선정하는 제도이다. 중소, 중견기업 대상으로 일과 생활이 균형을 이루는 고용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올해 처음 도입됐다. 우수기업은 초과근로, 유연근무, 연차휴가, 근무 방식과 문화 등에 관한 정량·정성적 평가를 통해 선정된다.

슈피겐코리아는 초과근로시간 감축, 조기퇴근제, 휴가사용 활성화, 업무 방식 및 조직문화 개선 등 자체 근무혁신 계획을 수립, 3개월동안 실천한 성과를 인정받아 '근무혁신 우수기업' S등급을 획득했다. 특히, 경영자가 변화를 주도하며 일·생활 균형 실천을 위한 근무 환경 조성을 선도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야근이 잦은 부서의 인력 충원과 초과근로 사전승인제를 시행함으로써 초과근무 시간을 획기적으로 감축했다. 월 2회 조기퇴근제와 반반차제도 시행을 통해 올해 9월 기준 62.8%의 높은 연차사용률을 달성하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휴가 사용을 활성화하고자 여름휴가 2일 추가 부여 및 휴가 사진 콘테스트를 실시하고 휴가 사유 기재란을 삭제했다.

또한, 슈피겐코리아는 업무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공유오피스 프로그램을 활용하고 전자결재 시스템 통해 보고절차를 간소화 하는 등 불필요한 관행도 없앴다. 퇴근 후 업무 연락 금지를 통해 직원들의 휴식권을 보장했으며, '함께 일하기 좋은 회사 만들기' 워크숍을 년 4회 진행해 건강한 조직문화 조성에도 앞장서고 있다.

슈피겐코리아 인사지원실 손성길 실장은 "슈피겐은 '직원의 행복과 기업의 발전이 비례한다'는 생각 하에 직원들을 위한 다양한 근로 및 복지제도를 도입하고 있다"라며 "신규 인력 채용과 유연근무제 확대 및 개인별 근무시간 관리 등을 통해 근로시간 단축을 강화하고, 직원들이 만족하는 근무 환경 조성을 위해 더욱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슈피겐코리아는 우수한 근무환경을 바탕으로 지난 10월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선정한 '올해의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 최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캐리어냉장(회장 강성희)이 국내 최초로 에어컨 가동 없이도 공기청정기능을 단독으로 가동할 수 있어 사계절 내내 사용 가능한 차량용 '인버터 분리형 무시동 에어컨'을 출시한다.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대표 이계웅)가 7월부터 최대 규모의 정비 서비스 센터를 보유한 경기도 북ž동부의 새로운 거점 '할리데이비슨 남양주점'을 정식 오픈한다.
다임러 트럭 코리아(대표이사 조규상)는 메르세데스-벤츠 뉴 악트로스 최상위 특별 모델 '메르세데스-벤츠 뉴 악트로스 Edition 1'을 한정 판매한다고 밝혔다.
아우디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아우디 부문 사장: 제프 매너링)는 아우디의 고성능 플래그십 세단, '더 뉴 아우디 S8 L TFSI (The new Audi S8 L TFSI)'를 7월 10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BMW 그룹 코리아 공식 딜러사인 도이치 모터스가 수원 도이치오토월드에 BMW 및 MINI 전시장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