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아세안 IP-T&T Fair 2019 영상] 고준호 한국발명진흥회 상근부회장, 지식재산파트너로서 포부 드러내

이은실 2019-12-1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고준호 한국발명진흥회 상근부회장은 11월 27일 코엑스 3층 컨퍼런스룸 E에서 열린 '한-아세안 IP-T&T Fair 2019'에 참석해 인터뷰를 진행했다.

고준호 한국발명진흥회 상근부회장은 "한-아세안 지식재산협의체는 실질적인 협의체를 만들어보자는 취지로 만들어졌으며 기술거래에 관해 적극적으로 협력하는 단체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 8월 한국 특허청이 캄보디아와 MOU를 체결했다. 또한 지난 10월 라오스와도 MOU를 체결했다. 이처럼 한-아세안 간 지식재산 협의체가 형성돼 있는 상태다. 이번에는 4개국간 협의체를 체결했으며 2020년에는 추가로 6개국간 MOU를 진행할 계획이다."고 전했다.

더불어, "현재는 기술거래 사업화와 관련해 협력모델을 형성했지만 더 나아가 지식재산을 기반으로 한 창업, 교육 등 분야를 넓혀나갈 계획이다. 최근 한국발명진흥회 비전을 '지식재산 NO.1 파트너, KIPA(한국발명진흥회)'로 새롭게 정한 만큼 많은 기업들과 소통하고 도움을 주고 싶다."고 포부를 드러냈다.

한편, '한·아세안 IP T&T Fair'는 '한·ASEAN 특허청장회의'를 맞아 지식재산과 기술 분야의 교류를 확대하기 위해 진행됐다. 이번 페어에서는 국내 중소기업과 베트남 대기업의 기술 이전 계약이 성사됐다. 기업 거래 계약 외에도 △한국발명진흥회와 ASEAN 회원국 중 5개국(인도네시아, 필리핀, 싱가포르, 태국, 베트남) 발명진흥기관간의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 체결 △IP 거래·활용에 대한 전문가 강연과 성공 사례 발표 △IP 활용 우수제품 전시 및 기술거래·사업화 관련 전문가 상담이 진행되어 참가한 한국과 ASEAN의 기업인과 지식재산 관련 종사자들에게 유용한 경험과 정보를 제공했다.

→ '한-ASEAN IP T&T (Transaction and Transfer) Fair'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캐논코리아컨슈머이미징㈜(대표이사 요시카이 슌지)은 새로운 미니 스마트프린터 '셀피스퀘어 QX10'을 출시하고, 이를 기념해 문구 브랜드 '밤토리상점'과 콜라보레이션한 스페셜 다꾸 패키지도 함께 선보인다고 10일 밝혔
감성 모바일 액세서리 아트뮤(ARTMU)를 운영하는 (주)아트뮤코리아(대표 우석기)가 27W급과 36W급의 5G용 초고속충전기 2종류(모델명: SP310, SP110)를 10일 출시했다.
㈜숲에서(대표 정주훈)가 선보인 피톤치드 산림욕기 'S1500'은 국내산 편백나무에서 추출한 피톤치드 오일을 사용해 각종 유해세균과 악취제거, 항균효과를 인정받았다.
삼성전자가 맞춤형 냉장고 '비스포크(BESPOKE)'에 새로운 제품 타입과 색상을 추가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힌다.
세컨그라운드가 경기도야구소프트볼협회와 상호협력을 통한 대회 중계서비스를 시행한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