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엔카닷컴, 올해 중고차 등록대수 결산… 1위 차종은?

최상운 2019-12-2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SK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이 올해 SK엔카닷컴 홈페이지에 등록된 중고차 등록 매물을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우선 국산차 모델 별 등록대수를 살펴보면 현대 그랜저 HG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등록대수 1위를 차지하며 국민 세단의 위상을 이어갔다. 지난해 2위를 기록한 현대 그랜드 스타렉스는 기아 올 뉴 카니발에 2위 자리를 내주었다. 지난 해 순위 권 밖이었던 현대 아반떼 AD는 5위에 올랐으며 7위자리는 현대 LF쏘나타가 차지했다. 현대 그랜저 IG와 기아 쏘렌토는 새롭게 10위권으로 진입했다.

차종별 등록대수 순위를 살펴보면 지난해와 비교해 순위 변화가 가장 두드러진 차종은 SUV로 기아차의 인기가 눈에 띄었다. 올해는 기아 쏘렌토가 인기 SUV 현대 산타페를 제치고 1위를 차지했으며 기아 투싼은 새롭게 3위에 진입했다. 또한 올해 준중형차 1위모델은 아반떼 AD 2위는 아반떼 MD로 지난해 순위에서 서로 자리가 바뀌었다. 중형차 순위에서도 LF 쏘나타가 지난해 1위 YF 쏘나타 대신 1위를 차지했다. 이밖에 차종별 1위를 살펴보면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경차가 레이, 소형차가 엑센트, 대형차가 그랜저 HG, RV가 카니발 화물/승합차가 스타렉스로 나타났다.

유종별 등록대수를 조사한 결과 올해(~12/16) 가솔린 차량이 전체 중 50.36%로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디젤 차량이 39.41%로 뒤를 이었다. 가솔린 차량의 비중은 지난해보다 줄어들었고 디젤의 비중은 지난해보다 높아졌다.

등록대수가 눈에 띄게 증가한 차량은 전기 및 하이브리드 차량이다. 전기 차량의 등록대수는 지난해 대비 2배 이상 늘어났고 하이브리드 차량은 30.67% 증가한 것으로 확인됐다. 수소 차량도 비중은 극소하지만, 대수는 지난해 3대에서 올해 18대로 6배가 늘어났다.

이는 친환경차 거래가 본격적으로 활성화되고 있는 것을 뜻하며 올해 국내 신차시장에서 친환경차 판매가 상승세를 보임에 따라 중고차 시장에서도 친환경차의 비중은 더욱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수입차 제조사가 직접 보증하는 브랜드 인증 차량의 경우 지난해 대비 3.02% 늘어나 브랜드 인증 중고차 거래가 활발했던 것으로 분석됐다. 인증중고차에 대한 매물 당 조회수 역시 일반 수입차 매물보다 17.15%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제조사가 보증하는 수입차에 대한 관심이 상대적으로 높은 것으로 볼 수 있다.

SK엔카가 차량을 직접 진단하고 평가하는 진단 차량의 비중은 지난해 전체 등록대수 중 6.5%에서 10.8%로 크게 늘었다. 진단 차량이란 SK엔카의 전문 진단평가사가 차량을 직접 살펴보고 사고 여부, 프레임 이상 유무, 외부 패널의 교환 여부, 옵션 및 등급 등을 평가해주는 서비스로 진단 결과 오류 시 3개월/5,000km 이내에서 진단비의 최대 20배를 보상한다.

박홍규 SK엔카닷컴 사업총괄본부장은 "올해는 자동차시장 수요 둔화의 영향으로 중고차시장도 마이너스 성장이 예상되는 가운데 친환경차 거래 증가와 인증중고차 및 진단차량 같은 신뢰를 강화한 서비스 상품에 대한 수요 증가가 눈에 띄었다"라며 "SK엔카는 업게 최초로 친환경차 전문사이트 EV포스트를 운영하며 소비자에게 유익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으며 엔카진단/보증 같은 책임지는 서비스로 중고차거래에 대한 신뢰 상승에 앞장서고 있다."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파인디지털(대표 김용훈)은 전후방 QHD-FHD 영상을 기존 제품 대비 약 3배 더 길게 저장하는 듀얼코어 CPU 탑재 블랙박스 '파인뷰 X2020'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쉐보레(Chevrolet)는 3월 26일부터 31일까지 6일 간 '틱톡(TikTok)'과 함께 '#트레일블레이저 챌린지'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기아자동차㈜가 전기차 전용 구독 서비스 '기아플렉스(KIAFLEX) EV 라인'을 선보인다.
현대자동차는 지난 25일(수)부터 전국 영업점을 통해 사전계약에 들어간 '올 뉴 아반떼'의 첫 날 계약 대수가 10,058대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기존 아반떼 한 달 평균 판매대수 5,175대의 약 두
아우디(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의 아우디 부문 사장: 제프 매너링)는 아우디의 럭셔리 SUV인 '더 뉴 아우디 Q8 45 TDI 콰트로 프리미엄 (The new Audi Q8 45 TDI quattro Premium)'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