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타 코리아, 2020년 상반기 출시 앞둔 4종 신형 모델은?

최상운 2020-01-0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토요타 코리아는 올해 상반기 중에 4종의 토요타 신형 모델을 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올해 첫 출시 모델은 17년만에 재탄생한 토요타의 정통 스포츠카인 GR 수프라로 오는 1월 21일에 출시할 예정이며, 현재 전국 토요타 공식 딜러의 전시장에서 사전계약이 진행 중이다.

2월 중순에 캠리의 스포츠 에디션 XSE 모델을 200대 한정으로 판매를 시작하며, 3월 중순에는 프리우스 4륜 구동 모델과 프리우스C 크로스오버를 선보일 예정이다.

토요타 코리아의 강대환 상무는 "고객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추어 선택의 폭을 넓히고, 운전의 즐거움을 전해 드리고자, 다양한 라인업을 소개하게 되었다"라며, "토요타와 함께 자신만의 스타일을 맘껏 즐겨 보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15일 중형 세단 SM6의 페이스리프트(부분변경) 모델인 THE NEW SM6를 공개했다.
현대자동차그룹과 한국가스공사는 양사 간 수소 인프라 사업 전반에 대한 협력을 강화하고 한국의 수소 산업 경쟁력 향상을 위한 협력 체계 구축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 한국 공식 딜러 람보르기니 서울(SQDA모터스)이 오는 10월, 기존 서비스센터를 서울 삼성동에서 동대문 지역으로 확장 이전하고 고객 서비스 강화에 나선다고 밝혔다.
지프(Jeep®)가 6.4리터 V-8엔진을 얹은 '랭글러 루비콘 392 콘셉트'를 공개했다.
쌍용자동차가 여름철 국지성 호우와 태풍을 비롯한 수해를 입은 고객들을 대상으로 '수해차량 특별정비 서비스' 캠페인을 실시한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