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딜락, 경기 동남권 서비스 강화 위해 '분당&판교전시장' 오픈

최상운 2020-01-1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캐딜락(Cadillac)이 경기 동남권 서비스 강화를 위해 '분당•판교전시장'을 오픈했다.

캐딜락 공식 딜러 동행모터스(대표: 이치성)가 운영하는 분당•판교전시장은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에 소재, 경부고속도로 및 분당-수서간 고속화도로, 서울외곽순환도로 등 수도권 주요 도로와 인접하여 고객 접근성을 극대화했다.

이를 통해 캐딜락은 수도권 지역 중 수입차 선호도가 가장 높은 분당을 포함해 판교, 수지, 죽전 등지 고객들과의 커뮤니케이션을 강화함으로써 캐딜락만의 '아메리칸 럭셔리'에 대한 경험 제공을 확대해 나갈 것이다.

총 480㎡ 면적에 3층 규모로 마련된 분당•판교전시장에는 국내 판매 실적을 주도하는 베스트셀링 모델 XT5를 비롯해 캐딜락 테크놀러지의 정수를 경험할 수 있는 플래그십 세단 CT6, 압도적 존재감의 초대형 SUV 에스컬레이드 등 주력 판매모델을 모두 확인할 수 있다.

이외에도 5곳의 고객 상담 공간과 편안하게 대기할 수 있는 휴게 공간이 마련돼 방문 고객의 만족감을 높일 예정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자동차(주)가 2020년 3분기 실적이 IFRS 연결 기준 ▲판매 99만 7,842대 ▲매출액 27조 5,758억원(자동차 21조 4,865억원, 금융 및 기타 6조 893억원) ▲영업손실 3,138억원 ▲경상손
기아자동차㈜는 지난 26일 서울 양재동 기아자동차 본사에서 컨퍼런스콜로 기업설명회(IR)를 열고 2020년 3분기 경영실적을 발표했다.
현대자동차그룹은 EV 콘셉트카 '45' 디자인을 활용해 제작한 어린이 전동차의 이미지와 제작 과정 영상을 27일 최초로 공개한다고 밝혔다.
쌍용자동차가 동유럽, 중동 등 글로벌 시장에서 제품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해외정부기관의 관용차로 잇달아 선정되며 수출시장을 확대하고 있다.
폭스바겐의 첫 번째 순수 전기차인 ID.3가 유로앤캡(Euro NCAP) 테스트에서 최고등급인 5스타를 획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