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 지난해 글로벌 시장에서 전년대비 0.5% 증가한 627만대 판매

최상운 2020-01-1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폭스바겐은 2019년 한 해 동안 전 세계에서 627만 8,300대를 판매하면서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폭스바겐 브랜드는 지난 한 해 글로벌 자동차 시장이 전체적으로 축소된 가운데 전년 대비 0.5% 증가한 판매량을 기록함으로써 글로벌 시장에서의 점유율은 더욱 높아졌다. 지역 별로는 유럽, 남미, 아시아태평양, 그리고 미국 시장이 호조를 보였다. 전기차 판매량도 8만대를 돌파하면서 전년 대비 60% 증가를 기록해 미래를 밝게 했다.

폭스바겐 승용차 브랜드 최고운영책임자(COO)인 랄프 브란트슈타터는 "2019년은 폭스바겐 브랜드에게 중요한 한 해였다. 폭스바겐의 핵심 모델인 ID. 3와 8세대 골프가 새롭게 출시됐으며, 꾸준히 높은 수익성을 기록했다"라며 "미래 효율성 증대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디지털 전환 작업 역시 성공적으로 이뤄지고 있으며, 비용 통제와 미래를 위한 투자도 균형을 이루고 있다. 무엇보다 전체 시장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높은 수준의 성과를 이뤄낸 팀웍이 빛난 한 해였다"라고 평가했다.

영업 담당 이사회 임원인 위르겐 스탁만은 "폭스바겐은 2019년 한 해 동안 전세계에서 상당한 시장 점유율 확대를 이루면서 글로벌 시장에서의 위상을 대폭 강화하는데 성공했다. 이는 폭스바겐 브랜드의 영향력, 제품과 서비스의 경쟁력, 그리고 조직의 실행력이 탁월했음을 입증하는 것이다. 신뢰와 열정, 헌신을 보여주신 고객 및 파트너들에게 감사를 드린다."라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3월 수입 승용차 신규등록대수가 2월 1만 6,725대 보다 21.4% 증가, 2019년 3월 1만 8,078대 보다 12.3% 증가한 2만 304대로 집계됐으며 2020년 1분기 누
국내 직영중고차 기업 K Car(케이카)는 '세컨드카'를 주제로 온라인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80%는 세컨드카 구매를 고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설문조사는 소비자들의 세컨드카에 대한
푸조(PEUGEOT)의 소형 해치백 뉴 푸조 208과 소형 SUV 뉴 푸조 2008 SUV가 지난 30일(현지 기준) '2020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2020 Red Dot Award)'에서 제품 디자인상을 동시에
폭스바겐코리아가 지난해 10월 말부터 본격 인도를 개시한 독보적인 베스트셀링 SUV, '2020년형 티구안'이 지난 3월 총 1,022대가 판매되며 전체 수입차 시장 월간 베스트셀링카 1위를 기록했다.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는 5시리즈의 가솔린 엔트리 모델에 M 스포츠 패키지를 적용한 '520i M 스포츠 패키지'를 공식 출시한다고 2일 밝혔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