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카 카메라, 4천만화소 흑백 전용 디지털카메라 '라이카 M10 모노크롬' 출시

최상운 2020-01-2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독일 라이카(Leica) 카메라가 새로운 흑백 사진 전용 디지털카메라 '라이카 M10 모노크롬(Leica M10 Monochrom)'을 출시했다.

라이카 M10 모노크롬은 새롭게 개발 된 4천만 화소의 모노크롬 센서를 갖추어 어떠한 조명에서도 자연스런 선명도를 자랑하며, 이전과는 비교할 수 없는 디테일의 해상도로 뛰어난 수준의 흑백사진을 제공한다.

또한, 최초의 레인지파인더 흑백 카메라로 ISO160에서 100,000까지 매우 넓은 감도 범위를 제공한다. 다양한 ISO 설정에서 캡처된 이미지는 세밀한 세부표현을 자랑하며, 모든 라이카 M 카메라와 마찬가지로 새로운 흑백센서는 라이카 M 렌즈와 완벽하게 어울려 뛰어난 콘트라스트와 해상도를 보장한다. 업그레이드된 기능을 제외한 M10 모노크롬의 성능은 이전 모델인 M10-P과 동일하게 우수한 퍼포먼스를 탑재했다. 또한 이번 신제품은 라이카 M 시리즈 중 가장 조용한 셔터음을 자랑한다.

(사진설명 : ISO 160, f4, 1/2000으로 촬영 ; 사진 제공 - 라이카 카메라 코리아)

라이카 M10 모노크롬은 미니멀리즘한 디자인이 돋보인다. 카메라의 흑백 특성을 강조하기 위해 카메라 상판에 라이카를 상징하는 붉은색 동그라미 로고 대신, 'Leica M10 Monochrom'을 심플하게 각인하였다.

이번 신제품은 기존의 라이카 M 카메라와 동일한 소재와 마감재를 사용했으며, 숙련된 장인에 의해 디자인부터 조립까지 거의 손으로 제작되어 어떠한 상황에서도 본질에 집중된 촬영으로 최고의 품질을 보장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픽젠은 3월 19일(목)부터 3월 22일(일)까지 코엑스(COEX)에서 열리는 '제36회 국제의료기기&병원설비 전시회(KIMES 2020)'에 참가해 Flat Panel Digital X-ray Detecto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에서 운영하는 디지털콘텐츠기업 성장지원센터 입주기업인 데이터킹(주)(대표 박선규)은 버추얼라이프 서비스인 360헥사월드(360Hexaworld.com) 베타버전을 지난 1월 오픈했
아디포랩스는 3월 19일(목)부터 3월 22일(일)까지 코엑스(COEX)에서 열리는 '제36회 국제의료기기&병원설비 전시회(KIMES 2020)'에 참가해 의료용 고주파온열기 '리미션1℃'를 선보인다.
최근 학생, 직장인 등 혼자 사는 싱글족들의 비율이 증가하고 있다. 통계청이 발표한 2018 인구주택 총조사에 의하면 1인 가구 수는 584만을 넘어섰다.
사단법인 한국MICE협회가 주최 및 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 한국관광공사, 서울시, 서울관광재단, 코엑스, 울산광역시, 울산도시공사 등이 후원하는 '2020 아태 마이스 비즈니스 페스티벌'이 다가오는 2월 27일(목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