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라리, '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브랜드 부문' 2년 연속 1위 올라!

최상운 2020-01-2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이탈리아 슈퍼카 브랜드 페라리는 브랜드 평가 및 전략 컨설팅 업체인 브랜드 파이낸스(Brand Finance)가 선정한 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브랜드 부문에서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1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페라리는 올해 94.1점(100점 만점 기준)의 기업경기실사지수 (Brand Strength Index, BSI)를 기록하며, 단 12개 브랜드에만 부여되는 최고등급인 AAA+를 받으며 최고 순위에 올랐다.

지난 22일 다보스에서 개최한 세계경제포럼에서 발표된 '브랜드 파이낸스 글로벌 500 2020 보고서'는 페라리의 브랜드 가치가 판매 호조와 높은 브랜드의 영향력에 힘입어 전년 대비 9% 상승한 91억 달러(10조 7,000억 원)를 기록한 것으로 소개했다.

브랜드 파이낸스는 기업 순이익과 같은 재정적 요인을 바탕으로 평가하는 브랜드 가치뿐만아니라 경쟁사 대비 브랜드 성과에 의한 효율성 등을 함께 평가하여 브랜드의 영향력을 측정하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15일 중형 세단 SM6의 페이스리프트(부분변경) 모델인 THE NEW SM6를 공개했다.
현대자동차그룹과 한국가스공사는 양사 간 수소 인프라 사업 전반에 대한 협력을 강화하고 한국의 수소 산업 경쟁력 향상을 위한 협력 체계 구축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 한국 공식 딜러 람보르기니 서울(SQDA모터스)이 오는 10월, 기존 서비스센터를 서울 삼성동에서 동대문 지역으로 확장 이전하고 고객 서비스 강화에 나선다고 밝혔다.
지프(Jeep®)가 6.4리터 V-8엔진을 얹은 '랭글러 루비콘 392 콘셉트'를 공개했다.
쌍용자동차가 여름철 국지성 호우와 태풍을 비롯한 수해를 입은 고객들을 대상으로 '수해차량 특별정비 서비스' 캠페인을 실시한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