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 전기차 미래의 브랜드 여정을 담은 광고 'Let It Go' 선보여!

최상운 2020-01-3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아우디가 프로미식축구 결승전 광고에서 유명 애니메이션 주제곡인, "Let It Go(렛잇고)"의 영감을 받은 60초짜리 광고 영상을 선보인다.

아우디의 장기적 글로벌 캠페인의 포문을 여는 이번 광고는 아우디 브랜드 슬로건인 '기술을 통한 진보 (Vorsprung durch Technik)'를 강조하고 지속 가능한 모빌리티의 새로운 시대를 형상화하고자 하겠다는 아우디의 굳건한 포부를 담았다.

세계 최대의 스포츠 이벤트 중 하나인 프로미식축구 결승전 경기 중계 중 방영되는 광고들은 경기 못지않은 볼거리를 제공해 세계인의 주목을 받는다. 아우디가 11번째로 선보이는 올해의 프로미식축구 결승전 광고에서는 HBO의 인기 드라마 '왕좌의 게임'에서 아리아 스타크 역을 맡았던 메이지 윌리엄스 (Maisie Williams)가 함께해 더 눈길을 끈다.

광고에서 메이지 윌리엄스는 올 뉴 아우디 e-트론 스포트백을 운전하다 교차로에 갇힌다. 현재의 선입견과 소비, 성공, 지위라는 오래된 관념의 갈림길을 상징하는 교차로에 갇혀 있던 그녀는 지금까지 따라왔던 경로를 바꾸기로 하고 모든 것을 뒤로한 채 애니메이션 '겨울왕국'의 OST로 유명한 'Let It Go'를 자신의 버전으로 부르며 지속 가능한 미래를 향해 달려간다. 그리고 운전자와 보행자 등 다른 사람이 그녀의 여정에 함께하게 된다. 이러한 여정은 지속 가능한 선택을 하려면 모두 각자의 위치에서 노력할 필요가 있다는 것을 은유적으로 표현하고 있으며, 이는 지속 가능한 모빌리티의 새로운 시대를 열어가는 아우디의 노력을 의미한다.

메이지 윌리엄스는 '왕좌의 게임' 외에도 기후 변화에 대한 행동을 촉구하며 적극적으로 목소리를 내고 있는 배우로도 잘 알려져 있다. 그녀가 이번 광고에서 부른 'Let It Go'는 전 세계를 사로잡은 노래를 새롭고 보다 반항적으로 재해석했지만, 혁신은 낡은 틀을 버리고 새로운 것을 창조하는 것에서 시작된다는 본연의 의미는 그대로 살아 있다. 아우디의 광고에서 새로운 것이란, 보다 지속 가능한 미래를 향해 이동하는 것을 의미하며 광고에 더욱 강력한 스토리텔링 요소를 더했다.

아우디 브랜드의 디지털 사업부 및 고객 경험 팀 총괄 스벤 슈비르트(Sven Schuwirth)는 "미식축구에서 가장 중요한 날이자 마지막 남은 진정한 라이브 글로벌 TV 이벤트 중 하나인 이번 경기는 전 세계 시청자들과 지속 가능한 프리미엄 모빌리티를 향한 아우디의 전략적 여정을 공유할 수 있는 완벽한 순간" 이라며, "메이지 윌리엄스는 지속 가능한 교통수단을 선택하고 이를 옹호하는 소비자들의 완벽한 대변인으로, 그녀는 전기차의 미래를 향한 변화를 열망하는 수백만 명의 고객들을 완벽하게 표현해냈다" 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국내 자동차 거래 플랫폼 SK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이 2020년 4월 중고차 시세를 8일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중고차 시세는 현대자동차, 기아자동차, 르노삼성, 쌍용 등 국내 완성차 브랜드와 BMW, 벤츠, 아우
아우디가 온라인으로 아우디 잉골슈타트 공장의 최첨단 생산 과정을 둘러볼 수 있는 '아우디스트림 투어 익스피리언스(AudiStream tour experience)'를 오픈한다.
현대자동차는 7일 개발을 주도한 연구원들이 직접 아반떼를 소개하는 '올 뉴 아반떼 디지털 언박싱'을 현대차 홈페이지, 유튜브를 통해 공개했다.
폭스바겐은 온라인에서 브랜드의 새로운 모델들을 가상 현실로 체험할 수 있는 '버추얼 모터쇼(Virtual Motor Show)'를 자체적으로 개최해 운영한다고 밝혔다.
아우디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의 아우디 부문 사장: 제프 매너링)는 아우디의 대표 프리미엄 SUV인 '더 뉴 아우디 Q7 45 TDI 콰트로 프리미엄 (The new Audi Q7 45 TDI quattro Premi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