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서모임 기반 커뮤니티 서비스 '트레바리', '뇌과학자' 장동선 박사 등 유명 인사 클럽장으로 대거 섭외

이은실 2020-02-0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독서 모임 기반 커뮤니티 서비스 '트레바리'가 뇌과학자 장동선 박사를 비롯하여 김진석 전 문재인 대통령 전속 사진작가, 양태오 인테리어 디자이너 등 업계 최고 전문가 19명을 클럽장으로 대거 섭외해 이목을 끌고 있다.

'세상을 더 지적으로, 사람들을 더 친하게'라는 비전을 가진 트레바리는 그동안 김상헌 네이버 전 대표, 김소영 전 대법관 등 사회적 신망이 두터운 인물들을 '클럽장'으로 섭외해 주목받은 스타트업 회사다.

새롭게 클럽장으로 합류하게 된 장동선 박사는 tvN의 '알쓸신잡2', '어쩌다 어른' 등의 다수 TV프로그램에 출연해 이름을 알린 뇌과학자로, 독일 과학커뮤니케이션 대회 Science Slam, FameLab 독일에서 우승하기도 했다. 장동선 박사는 트레바리에서 <행복한 뇌는 무엇이 다를까>라는 주제로 '행복'에 관련된 다양한 책을 읽고 행복이란 무엇인지 찾아가는 클럽을 운영할 예정이다.

2018년 제1차 남북정상회담 등 문재인 대통령의 지근거리에서 역사적 순간을 사진으로 기록한 김진석 전 대통령 전속작가도 이번에 트레바리에서 클럽을 연다. 현재 중앙아시아와 러시아에 살고 있는 '고려인'들을 취재하고 있는 김진석 작가는 사진을 하나의 텍스트로 읽는 <사진을 읽다> 클럽을 개설했다.

한옥의 아름다움을 세계에 알리고 있는 양태오 디자이너 또한 트레바리에서 디자인의 역사와 영향력, 그리고 그 미래에 대해 토론하는 <계속 생각나는 디자인> 클럽을 열었다. 양태오 디자이너는 월 페이퍼 매거진, 펜디, 바쉐론 콘스탄틴 등 많은 브랜드와 협업하며 쌓은 경험을 바탕으로 디자인에 대한 다양한 사고를 공유할 계획에 있다.

이외에도 트레바리는 한국 스타트업 최초로 삼성전자에 인수된 플런티의 김강학 전 대표, 인공지능으로 환경 문제와 쓰레기 문제를 해결하고 있는 수퍼빈 김정빈 대표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을 클럽장으로 대거 섭외했다.

한편, 2015년에 창업한 트레바리에는 6,000여 명이 트레바리의 유료 멤버로 활동하고 있으며, 2019년 2월 커뮤니티 비즈니스의 성장 가능성을 증명하며 소프트뱅크벤처스와 패스트인베스트먼트로부터 50억의 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현재 트레바리는 2월 29일까지 2020.3-6월 시즌 독서모임 멤버 모집을 진행 중이다. 자세한 정보는 트레바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넥슨(대표 이정헌)은 19일 자회사 넥슨게임즈가 개발 중인 MMORPG 신작 '히트2(HIT2)'의 티저 사이트를 열고 신규 영상을 공개했다고 밝혔다.
애플이 지난주 이사회를 열어 출시가 임박한 혼합현실(MR) 헤드셋을 시연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20일(현지 시각) 보도했다.
레이저(RAZER)가 데스크톱 PC용 컴포넌트 제품 4종의 신규 출시 소식을 20일 전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버즈2 포켓몬 몬스터볼 커버 패키지'를 20일 오전 10시부터 한정 판매를 실시한 지 단 8분 만에 완판됐다.
㈜엔텍시스템(대표 김덕면)은 5월 18일(수)부터 20일(금)까지 3일간 서울 코엑스(COEX)에서 진행한 '2022 국제 전기전력 전시회'에 참가했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