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닛산, 오는 3월 31일까지 '사고 수리 서비스 캠페인' 실시

최상운 2020-02-1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한국닛산㈜(대표: 허성중)은 오는 3월 31일까지 닛산 고객을 대상으로 '사고 수리 서비스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다가오는 해빙기를 맞아 고객들의 안전을 위해 마련된 이번 캠페인은 판금 도장이 가능한 전국 7개 공식 서비스센터(성수, 일산, 안양, 분당, 대구 서구, 부산, 광주)에서 진행된다.

한편, 캠페인 기간 동안 한국닛산은 서비스센터에 차량을 입고하는 모든 고객들에게 연식과 모델 상관없이 혜택을 제공한다. 운행 불가 상태인 차량을 대상으로 무상 견인 서비스를, 택시나 대중교통을 이용해 귀가할 경우 해당 비용을 최대 3만 원까지 지원해준다(영수증 지참). 또한, 50만 원 이상 사고 수리 시(유리 교환 제외)에는 10만 원 상당의 서비스 상품권을 증정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이 2020년 8월 중고차 시세를 7일 공개했다.
캐딜락이 6일(미국현지시간) 전기차 포트폴리오에 대한 소개를 시작하며 다이내믹하면서도 모던한 럭셔리 순수 전기 크로스오버 전기차 리릭(LYRIQ)을 공개했다.
코로나 19 여파로 인해 국내 완성차 업계의 판매 부진이 장기화하고 있다.
쉐보레 트래버스가 7월 한 달 동안 한국수입자동차협회(이하 KAIDA) 집계 기준 총 427대를 등록, KAIDA 집계 이후 처음으로 수입 대형 SUV 세그먼트 1위에 올랐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당초 8월 1일 자로 신임 대표이사 사장으로 임명됐던 뵨 하우버(Björn Hauber) 메르세데스-벤츠 스웨덴 및 덴마크 사장이 일신 상의 사유로 부임이 어려워짐에 따라 현재 고객서비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