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닛산, 오는 3월 31일까지 '사고 수리 서비스 캠페인' 실시

최상운 2020-02-1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한국닛산㈜(대표: 허성중)은 오는 3월 31일까지 닛산 고객을 대상으로 '사고 수리 서비스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다가오는 해빙기를 맞아 고객들의 안전을 위해 마련된 이번 캠페인은 판금 도장이 가능한 전국 7개 공식 서비스센터(성수, 일산, 안양, 분당, 대구 서구, 부산, 광주)에서 진행된다.

한편, 캠페인 기간 동안 한국닛산은 서비스센터에 차량을 입고하는 모든 고객들에게 연식과 모델 상관없이 혜택을 제공한다. 운행 불가 상태인 차량을 대상으로 무상 견인 서비스를, 택시나 대중교통을 이용해 귀가할 경우 해당 비용을 최대 3만 원까지 지원해준다(영수증 지참). 또한, 50만 원 이상 사고 수리 시(유리 교환 제외)에는 10만 원 상당의 서비스 상품권을 증정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파인디지털(대표 김용훈)은 전후방 QHD-FHD 영상을 기존 제품 대비 약 3배 더 길게 저장하는 듀얼코어 CPU 탑재 블랙박스 '파인뷰 X2020'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쉐보레(Chevrolet)는 3월 26일부터 31일까지 6일 간 '틱톡(TikTok)'과 함께 '#트레일블레이저 챌린지'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기아자동차㈜가 전기차 전용 구독 서비스 '기아플렉스(KIAFLEX) EV 라인'을 선보인다.
현대자동차는 지난 25일(수)부터 전국 영업점을 통해 사전계약에 들어간 '올 뉴 아반떼'의 첫 날 계약 대수가 10,058대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기존 아반떼 한 달 평균 판매대수 5,175대의 약 두
아우디(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의 아우디 부문 사장: 제프 매너링)는 아우디의 럭셔리 SUV인 '더 뉴 아우디 Q8 45 TDI 콰트로 프리미엄 (The new Audi Q8 45 TDI quattro Premium)'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