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MA, 코로나19 확산 우려에 'MWC Barcelona 2020' 취소 결정... 33년 만에 처음

이은실 2020-02-1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오는 2월 24일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통신·모바일 업계 최대 행사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 2020'이 코로나 19확산 우려 속에 취소됐다. 33년 역사상 MWC 행사 자체가 취소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12일(현지시간) 이번 행사를 주최하는 존 호프먼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 회장은 성명을 통해 "'MWC 2020'을 취소한다"고 발표했다. 앞서 LG전자, 소니, 에릭슨, 노키아, 아마존, NTT도코모, 엔비디아, ZTE 대형 업체들이 잇따라 불참 소식을 전한 바 있으며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는 결국 긴급 이사회 회의 끝에 행사 취소를 결정했다.

올해는 2,400여개 업체, 109,000명 참석이 예정되었던 터라 행사 취소는 많은 이들의 안타까움을 사지만 참가업체와 참관객들의 안전을 위해 이같은 결정을 내린 것으로 판단된다.

한편, 전 세계 이동통신사와 휴대전화 제조사 및 장비업체 연합기구 GSMA(Global System for Mobile communication Association)가 주최하는 'MWC'는 CES, IFA와 함께 세계 3대 테크 전시회로 손꼽히는 대규모 글로벌 행사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한양대학교 창업지원단은 지난 24일 '베트남 진출 웨비나'를 성료했다고 밝혔다.
글로벌뿐만 아니라 국내 시장에서도 높은 인기를 얻고 있는 '로보락(Roborock)' 브랜드는 업계 최초로 스테레오 카메라를 장착한 'S6 MaxV'를 출시하며 한 단계 더 진보된 로봇청소기를 선보였다.
라인코리아파트너스(대표이사 김태후)는 애프터서비스(A/S) 전문 모바일 플랫폼인 'AS의 달인'을 공식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창업진흥원(원장 김광현, 이하 창진원)과 국립암센터(원장 이은숙, 이하 암센터)는 코로나19에 따른 생활속 거리두기 운동에 동참하면서 바이오·헬스케어 분야 창업 활성화와 국민보건 향상을 위해 24일 업무협약을 체결하
코로나19 사태로 어느 때보다 '건강관리'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 특히 우리 몸의 70%를 차지하는 물은 건강관리의 기본이기 때문에 물의 품질을 꼼꼼히 따지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