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M 2020] 무브(movv), 글로벌 모빌리티 플랫폼 관련 여행/항공사, OTA 등과의 협업 및 투자유치 희망

이은실 2020-02-1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무브(movv)는 온라인 정보 공개플랫폼 'SSM(Small-Business Success Management)'을 통해 자사의 '글로벌 모빌리티 플랫폼(프리미엄 이동 서비스)'를 앞세워 여행/항공사, OTA 등과의 협업 및 투자유치 희망한다고 밝혔다.

무브는 전용차량과 전용기사를 통해 안전하고 편안하게 여행을 즐길 수 있는 신개념 모빌리티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운전기사와 여행자가 각각의 스마트폰을 통해 같은 여행 일정을 각자의 언어로 공유하고, 손쉽게 변경할 수 있도록 설계되었다.

또한 현지의 렌터카 업체와 제휴를 통해 유휴차량을 이용함으로써 합리적인 요금 체계를 구축했다. 실제로 베트남 다낭에서 하루 10시간, 16인승 차량을 추가 비용 없이 약 6만 9천원에 이용이 가능하다.

론칭 8개월 만에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무브는 현재 서비스되고 있는 3개국 8개도시 베트남(호치민, 다낭, 나트랑, 하노이, 푸꾸옥), 태국(방콕), 대만(타이페이, 가오슝) 외에 2020년 상반기 중 한국, 필리핀,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등 아시아 15개 도시 이상에 추가 론칭할 계획이다.

무브의 최민석 대표는 "AI기술을 이용하여 여행자들이 실제 이동한 장소, 거리, 체류 시간 등을 데이터화해 최적의 경로제공은 물론이고, 여행계획 및 액티비티 등 폭넓은 분야에 활용함으로써 경쟁력 있는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 며 "AI기반의 특화된 여행서비스를 제공해서 그랩, 우버 등 기존 업체들과 확실히 차별화된 글로벌 모빌리티 플랫폼으로 거듭나겠다."고 전하며 당찬 포부를 밝혔다.

대형 기업이 진출해 있는 모빌리티 서비스 시장에 스타트업 무브(movv)가 차별화된 아이디어와 경쟁력 있는 AI기술로 변화를 일으키고 있어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AVING News'는 지난 17년간 매년 100여개의 국내외 전시회 미디어 파트너 활동과 함께 K-스타트업 글로벌 시장진출을 위한 전시플랫폼(외신, 유튜버, 바이어, VC 매칭)인 'MIK(MADE IN KOREA)'의 지속적인 운영을 통해 약 4만 개의 스타트업과 중소 벤처기업 DB를 구축해왔다.

이를 바탕으로 구축될 'SSM(Small-Business Success Management)'은 예비창업자, 스타트업, 중소기업, 정부지원기관을 위한 취재보도지원과 함께 'Seed Money(VC)', 'Senior Management(전문인력지원)', 'Open Innovation(대기업 혁신)' 매칭 플랫폼으로 활약할 예정이다.

→ '중소 스타트업 정보 공개 플랫폼'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에코백스는 1988년에 창립했으며 지금까지 꾸준하게 한길만을 걸어왔다. 특히 유리창을 닦는 로봇청소기 외에도 세계 최초로 자율 주행 제품까지 개발하며 그 성능과 기술을 인정받아왔다. 덕분에 현재는 전 세계 48개국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는 멤버사인 스마트 안전 전문 기업 지에스아이엘(대표 이정우)이 최근 신용보증기금으로부터 15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3일 밝혔다. 지에스아이엘은 2016년부터 본투글로벌센터 멤버사
LG전자의 퓨리케어 공기청정기 3총사가 해외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내고 있다.
골프티와 볼마커를 한번에 벨트에 착용하는 '미래티홀더' (주)미래산업이 2020 SBS골프 대한민국 골프대전에 참석했다.
시흥산업진흥원(원장 김태정)이 운영하는 시흥창업센터에서 시흥시 관내 (예비)창업자를 위한 「2020년 시니어 및 기술창업 고도화 지원」 사업의 참가기업을 모집한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