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형가전 트렌드를 한 눈에! '소형가전쇼 2020 (Small Tronics 2020)', 7월 코엑스 개최

이은실 2020-02-2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최근 학생, 직장인 등 혼자 사는 싱글족들의 비율이 증가하고 있다. 통계청이 발표한 2018 인구주택 총조사에 의하면 1인 가구 수는 584만을 넘어섰다. 이는 전체 가구에서 가장 큰 비중(29.3%)을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싱글족은 자기 개발이나 건강 등 가치 있다고 생각하는 곳에는 비용을 아끼지 않고 소비하는 젊은 층이다. 1~2인 가구가 향후 편리미엄(편리함+프리미엄의 합성어) 시장의 핵심 고객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가족 모두의 공용으로 인식됐던 가전제품의 개념 또한 변하고 있다. 그 변화 중 하나로 합리적인 가격에 크기는 줄이고 성능은 강화한 '소형가전'들이 계속해서 출시되고 있다. 무선 청소기, 미니 마사지기, 피부관리기, 소형 공기청정기, 에어프라이어, 로봇 청소기, 전기면도기 등이 '소형가전'이라 불리는 대표적인 제품들이다.

가전업계 관계자는 "소형가전은 몇 년 전까지 틈새상품으로 분류됐으나 이제는 주요 제품군이 됐다" 면서 "소형 제품을 선호하는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제조사들도 용량은 줄이면서 디자인을 강화한 제품 출시를 확대하는 추세" 라고 말했다.

이와 같은 소형가전 시장의 트렌드에 발맞춰 다양한 소형가전 제품들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소형가전쇼 2020 (Small Tronics 2020)' 이 '나 혼자 쓴다'라는 주제로 오는 7월 23일부터 25일까지 코엑스 C홀에서 개최된다.

이번 전시회에는 ▲무선가전 ▲개인가전 ▲미니가전 ▲생활가전 ▲계절가전 ▲차량가전 ▲건강가전 ▲주방가전 ▲영상가전 ▲음향가전 ▲조명가전 ▲스마트홈 ▲오피스가전 ▲아이디어가전 ▲인테리어가전 ▲펫가전 ▲가전렌탈 등이 전시되며, '스마트 디바이스 쇼(KITAS 2020)' 가 동시 개최되어 모바일 액세서리, 컴퓨터 주변기기, 퍼스널 오디오, 웨어러블 디바이스 등 스마트 디바이스와 관련된 제품까지 한 자리에서 체험할 수 있다.

소형가전 전시회를 운영하는 사무국은 "소형가전 상품 특성 상 젊은 소비자들의 수요가 높은 점에 중점을 두고, 온라인 쇼핑몰을 운영하고 있는 유통사를 대거 초청할 계획"이며, "이번 전시회를 통해 참가기업들이 소형가전 트렌드를 이끄는 대표 리딩 기업으로 성장해 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에코백스는 1988년에 창립했으며 지금까지 꾸준하게 한길만을 걸어왔다. 특히 유리창을 닦는 로봇청소기 외에도 세계 최초로 자율 주행 제품까지 개발하며 그 성능과 기술을 인정받아왔다. 덕분에 현재는 전 세계 48개국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는 멤버사인 스마트 안전 전문 기업 지에스아이엘(대표 이정우)이 최근 신용보증기금으로부터 15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3일 밝혔다. 지에스아이엘은 2016년부터 본투글로벌센터 멤버사
LG전자의 퓨리케어 공기청정기 3총사가 해외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내고 있다.
골프티와 볼마커를 한번에 벨트에 착용하는 '미래티홀더' (주)미래산업이 2020 SBS골프 대한민국 골프대전에 참석했다.
시흥산업진흥원(원장 김태정)이 운영하는 시흥창업센터에서 시흥시 관내 (예비)창업자를 위한 「2020년 시니어 및 기술창업 고도화 지원」 사업의 참가기업을 모집한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