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라리 SF90 스트라달레, '2020 iF 디자인 어워드' 금상 수상

최상운 2020-02-2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페라리 SF90 스트라달레가 세계적 권위의 시상식 '2020 iF 디자인 어워드'에서 금상을 수상했다.

페라리 SF90 스트라달레는 페라리 최초의 양산형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차량(PHEV)으로 브랜드 라인업 역사의 새로운 장을 열었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최대 출력 1,000마력, 출력 대 중량비 마력당 1.57kg의 경이로운 퍼포먼스로 모든 부분에서 우수함을 보이며 업계 최강의 성능을 자랑한다.

더불어 페라리는 F8 트리뷰토와 원-오프(One-off)모델 P80/C도 본상을 수상하며 3관왕에 올랐다. 이로써 디자인을 담당하는 페라리 스타일링 센터(Ferrari Styling Centre)는 기술과 디자인이 완벽하게 조화된 페라리만의 최첨단 디자인 솔루션을 위한 끊임없는 연구와 노력을 인정받았다.

독일의 iF 인터내셔널 포럼 디자인(iF International Forum Design GmbH)이 주관하는 'iF 디자인 어워드'는 우수한 디자인을 선정하는 67년 역사의 세계적인 디자인 시상식 중 하나로, 매년 70개의 국가에서 6,000여 점 이상의 작품이 출품된다. 올해 시상식은 오는 5월 4일 베를린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메르세데스-벤츠가 22일 오후 1시(독일 현지 시각) 메르세데스 미 미디어(Mercedes me media) 사이트를 통해 새로운 전동화 전략을 발표했다.
제너럴 모터스(General Motors)가 23일(미국 현지 시각), 현재 소프트웨어 리콜이 진행 중인 2017-2019년식 쉐보레 볼트EV 모델에 대한 새로운 리콜 조치를 단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자사 QM6가 출시 2년여 만에 LPG 차량 누적 출고 대수 6만 대를 달성했다고 26일 밝혔다.
쌍용자동차가 새롭게 정립한 디자인 비전과 철학이 담긴 차세대 SUV 'KR10'의 디자인을 공개했다.
현대자동차는 어린이들이 상상하는 미래 모빌리티를 실제 모형의 차량으로 제작 및 전시하는 '제6회 브릴리언트 키즈 모터쇼(Brilliant Kids Motor Show)'의 참가 작품을 오는 8월 31일(화)까지 온라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