윈드리버, 지능형 에지 혁신을 위한 개발자 지원 사이트 '윈드리버 랩' 개설

이은실 2020-02-2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지능형 에지를 위한 소프트웨어 선도 기업 윈드리버는 오늘 개발자 중심의 소프트웨어 개발 프로젝트 지원 사이트 '윈드리버 랩(Wind River Labs)'을 개설했다고 밝혔다.

윈드리버 랩은 소프트웨어 프로젝트, PoC, 오픈소스 통합, 실험적 소프트웨어 개발 등 다양한 기술에 대한 개발자들의 접근성을 높이기 위한 사이트로, 윈드리버는 이 사이트를 통해 자사 최초로 실시간 운영체제(RTOS) VxWorks® 소프트웨어 개발 킷(SDK)을 개발자 커뮤니티에 무료로 제공한다.

윈드리버 랩은 자사 고객은 물론 고객이 아닌 모든 개발자들을 위해 공개된 환경으로, 머신러닝, 컴퓨터 비전 등 다양한 에지 혁신 기술을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누구나 프로젝트를 개발한 소프트웨어 엔지니어 및 유사한 과제들 진행하고 있는 다른 엔지니어들, 그리고 윈드리버 에코시스템 전체 구성원들과 소통할 수 있으며, 신규 시장 발굴 및 미래 지향적 설계를 논의할 수 있는 장을 제공한다.

이번 사이트를 통해 제공되는 VxWorks SDK에는 라즈베리파이(Raspberry Pi) 및 UP Squared 하드웨어 오픈소스 BSP(board support package)가 포함되어 있다. 개발자들은 이 사이트를 통해 VxWorks 최신 버전을 다운로드 받을 수 있으며, 로봇운영체제 'ROS2'와 같은 최신 프로젝트에 적용하여 신속하게 프로토타입 작업에 착수하고, 애플리케이션을 설계할 수 있다.

윈드리버 랩을 통해 제공되는 기타 주요 프로젝트에는 ▲TensorFlow for Wind River Linux ▲OpenCV for VxWorks ▲Microsoft Azure IoT SDK for VxWorks ▲AWS IoT Device SDK for VxWorks ▲Google Cloud IoT Core SDK for VxWorks ▲Google Test support for VxWorks ▲OpenAMP for VxWorks Remote Compute 등이 있다.

가레스 노이스(Gareth Noyes) 윈드리버 최고전략책임자(CSO)는 "소프트웨어 컨텐츠의 양이 급증하고, 이와 관련된 자율 및 지능형 시스템 또한 늘어남에 따라 혁신을 위한 협력이 그 어느때 보다 중요한 때이다. 윈드리버 랩은 개발자들이 최신 소프트웨어 프로젝트의 초기 단계에 빠르게 접근하여 작업 코드, 예제, 기술 사례 등을 공유함으로써 더 나은 아이디어를 확보할 수 있도록 마련된 협업의 플랫폼이다"고 말했다.

윈드리버 랩은 프로토타입에서부터 설계, 개발, 배포에 이르는 다양한 여정의 개발자들을 폭넓게 지원하기 위해 개설됐다. 윈드리버의 총체적인 소프트웨어 포트폴리오의 보완책으로써, 오픈소스로 시작하여 리눅스 및 RTOS를 필요로 하는 모든 조직들이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는 사이트이다. 포트폴리오 유연성을 기반으로 경쟁력을 갖춘 제품을 개발하고, 커뮤니티가 주도하는 혁신을 활용하여 미션 크리티컬 애플리케이션에 요구되는 안전성, 보안, 안정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윈드리버 랩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서울지역 청소년들이 개학 연기로 성적, 학습부진을 가장 걱정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개학 연기 이후 주로 하고 있는 활동은 자기 학습, TV 시청, 학원 순으로 나타났다.
△전분야 온라인 전환 속도의 급속화 △자유로웠던 세계여행은 과거 일이 될 것 △재택근무 확대로 새로운 업무 스탠더드와 지휘체계필요
크로미움 OS 클라우드 호스팅 벤처기업 마이크로 커뮤니케이션(대표 이슬기)은 1일 국내 최초로 Google에서 오픈소스로 공개한 크로미움 OS를 사용하여 클라우드 호스팅 서비스로 제공하는 Every Cloud 호스팅
엘림넷 나우앤서베이는 3월 25일부터 3월 31일까지 나우앤서베이 직장인 패널 1050명(남성 608명, 여성 442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이후 직장인 방콕 라이프'라는 주제의 설문조사를 실시하였다.
중고명품 커머스 쿠돈(대표 이경표)이 코로나19 상황 속 비대면(언택트) 거래가 급증하고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