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트뮤, '色'다른 컬러 충전액세서리로 갤럭시S20 시리즈 유혹~

최영무 2020-03-0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삼성 '갤럭시S20, S20+, S20 울트라'의 공식 출시와 함께 감성 모바일 액세서리 아트뮤(ARTMU)를 운영하고 있는 아트뮤코리아(대표 우석기)가 다양한 전용 액세서리 아이템들을 추천했다.

국내 이동통신 3사의 독특한 단독 컬러(블루, 레드, 클라우드핑크)마케팅에 어울리는 차별화된 다양한 컬러 악세사리들이 주목을 받고 있다.

PD고속보조배터리
한번 충전으로 갤럭시S20 기준 약 3회를 충전할 수 있는 20000mAh 대용량 배터리셀을 적용했다.

3포트를 지원해 3대의 기기를 동시에 충전할 수 있으며, 충전하는 기기의 배터리가 100% 충전되면 자동으로 전원을 차단한다.

안정성을 고려한 국제 CB인증 받은 검증된 배터리셀사용으로 방전되면 출력을 차단하는 자동 슬립 모드를 지원해 과충전 및 과방전을 사전 예방한다.

진공증착 방식의 베젤(옆 테두리)을 강조한 디자인으로 전원 버튼을 누르면 디지털 LED 방식의 숫자로 배터리의 잔량을 표시해준다.

무선보조배터리
QI를 지원하는 스마트폰과 무선 블루투스 이어폰(버즈플러스,에어팟프로외) 기종에 상관없이 무선충전이 가능해 높은 호환성을 제공하며, 배터리 용량은 10,000mAh이다.

슬림하고 콤팩트한 디자인으로 6mm의 수직 센서 거리 적용과 넓은 감지 범위로 일일이 케이스를 빼서 올려놓지 않아도 쉽게 스마트폰을 무선 고속충전 인식할 수 있다.

그뿐만 아니라 무선 충전 외에도 USB-A, USB-C 포트까지 탑재되어있어서 한 번에 3대의 디바이스를 동시에 충전할 수 있어 친구나 연인들 끼리 배터리를 공유할 수 있는 멀티성까지 갖췄다.

PD초고속충전기
기본 번들 제공 충전기보다 더 빠른 충전 효율성을 지원하는 출력(PDO(20V 1.8A,36W), PPS(3.3~11V 3A))으로 탑재됐다.

USB_IF가 USB PD3.0 버전에서 중요시한 PPS(Programmable Power Supply)를 포함할 뿐만 아니라 제조사마다 상이한 고속충전 규격기술(QC4.0+,AFC등)까지도 호환성을 고려했다.

PD고속충전케이블
C타입 고속충전케이블은 C to C 방식으로 고속충전과 데이터 전송(480Mbps)이 가능하며, 디바이스의 전원 공급과 동시에 데이터 전송 시에도 문제가 없다.

맥북의 썬더볼트3는 물론 USB-C를 지원하는 LG올뉴그램터치 노트북, 삼성올웨이즈9 노트북, 닌텐도 스위치 등을 USB-C포트로 연결 시 고속충전이 이루어진다.

C to C USB2.0(60W)케이블은 내부차폐코일과 강화와이어를 사용해 노이즈와 전자파를 차단했으며, 오버몰딩(Over-Molding)처리로 단자 및 PCB의 내구성을 확보했다.

아트뮤는 데이터 전송 속도에 따라 USB3.0(5Gbps) 60W PD지원 지원 하는 C to C gen1 케이블과 USB3.1(10Gbps) 4K UHD 영상출력 100W PD지원하는 C to C gen2 케이블 또한 판매 중이다.

아트뮤 관계자는 "삼성 S20·S2+·S20울트라에 스마트함을 더할 수 있는 고속 유무선 충전기, 고속 유무선 배터리, 고속충전케이블 및 이어폰젠더등 가심비를 앞세운 액세서리가 인기리에 판매되고 있다."라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캐논코리아 비즈니스 솔루션㈜(대표이사 최세환)은 작고 가벼운 휴대용 프린터 'TR150' 제품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뷰티 이미용 가전 브랜드 플라이코(FLYCO)에서는 건습식 남성용 전기면도기 'FS375KR' 제품 구매 고객에게 행운의 럭키박스 증정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9일(금) 밝혔다.
건강하고 아름다운 습관을 전하는 생활뷰티 전문 브랜드 '습관상점'에서 '습관상점 프리미엄 훈제연어 슬라이스' (이하 '습관상점 훈제연어')를 출시했다.
케이필트로에서 개발한 습식 필터 제연기 디스모거를 사용 중인 '훈스커피랩'.
지난 27일, 본격적인 초중고 등교 개학이 시작된 이후 코로나19 사태 이전과는 다른 학교 풍경이 이어지고 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