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전기차 구독서비스 '기아플렉스 EV라인' 선보여!

최상운 2020-03-2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기아자동차㈜가 전기차 전용 구독 서비스 '기아플렉스(KIAFLEX) EV 라인'을 선보인다.

'기아플렉스 EV라인'은 월 단위 요금 87만 원(부가세 포함)을 지불하고 니로 전기차 또는 쏘울 전기차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으며, 추가로 카니발 하이리무진을 월 1회 72시간 대여할 수 있는 기아자동차 최초의 전기차 구독 서비스로 기아차는 26일(목)부터 서비스를 실시한다.

또, 기아차는 업계 최초로 전기차 무제한 충전 서비스를 제공하는 옵션 상품을 마련하고, 이를 월 6만 9천원으로 이용할 수 있게 해 전기차를 이용하는 고객들의 충전 부담을 낮췄다.

'기아플렉스 EV라인'은 모바일 앱을 설치한 후 이용할 수 있으며, 앱을 통해 계약-결제-예약-배송-반납의 모든 과정을 한 번에 진행할 수 있어 빠르고 간편하게 이용이 가능하다.

또한, 철저한 점검 과정을 통해 관리되는 차량을 제공받기 때문에 정비 및 소모품 관리에 따로 신경을 쓸 필요가 없고, 합리적인 구독료 책정을 통해 신차 구입 비용이 부담스러운 고객들도 기아의 전기차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차량 이용을 원하는 고객은 3일 전까지 앱을 통해 원하는 차량을 선택해 예약하면 되며, 본인이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 맞춰 차량을 탁송 받을 수 있다. (주말 및 휴일 가능 / 배반송 지역 서울 시내 限)

한편, '기아플렉스 EV라인' 3개월 묶음 요금제 이용 시 월 3만원 구독료 할인 혜택도 추가로 받을 수 있다.

기아차 관계자는 "이번에 선보인 '기아플렉스 EV라인'은 2025년까지 전기차 사업 체제로 전환하고 전기차 대중화를 선도하고자 하는 기아자동차의 미래 비전을 담아낸 모빌리티 서비스"라며, "기아차는 앞으로도 고객 분들이 손쉽게 기아자동차를 접할 수 있도록 다양한 서비스를 모색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기아자동차는 전기차 구독 서비스 '기아플렉스 EV 라인' 외에도 기아차의 고급 라인업(The K9, 모하비, 스팅어)으로 구성된 구독 서비스 '기아플렉스 프리미엄'을 운영 중이며, 지난 2019년 6월 구독 서비스 런칭 후 누적 이용 고객은 2백 여명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됐다.

아울러, 지난 1월 기아차는 기존 내연기관 위주에서 ▲선제적인 전기차(EV) 사업 체제로의 전환과 동시에, 선택과 집중의 방식으로 ▲맞춤형 모빌리티 솔루션을 제공함으로써 브랜드 혁신 및 수익성 확대를 도모하는 중장기 전략 '플랜 S(Plan S)'를 공개하고, 오는 2025년까지 11종의 전기차 풀라인업을 구축해 전기차 점유율 6.6%를 달성하겠다는 목표를 제시한 바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는 역동적인 주행감각을 제공하는 가상 엔진음 'BMW 아이코닉 사운드 스포츠(BMW Iconic Sounds Sport)'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는 이달 22일, 23일, 24일 총 3일간 국내 최대 체험형 자동차 테마파크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경기도 고양시 소재) 인근 킨텍스 제2전시장 주차장에서 자동차 극장 형식의 '현대 모터스튜디오 Stage
㈜불스원이 25일 친환경 패키지를 적용한 '불스원샷 스탠다드 그린라벨'을 출시한다.
아우디(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의 아우디 부문 사장 제프 매너링)는 아우디의 프리미엄 준중형 세단인 '더 뉴 아우디 A4'와 스포티한 디자인, 세단의 안락함과 아반트의 편의성을 모두 갖춘 '더 뉴 아우디 A5'의 6월 3
롤스로이스모터카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지루한 일상에 지친 고객들에게 럭셔리 미니 오브젝트를 제공하기 위해 제작한 컬리넌의 미니어처 모델 '컬리넌 레플리카'를 공개했다고 밝혔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