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올 뉴 아반떼' 사전계약 첫 날에 계약대수 1만대 돌파!

최상운 2020-03-2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자동차는 지난 25일(수)부터 전국 영업점을 통해 사전계약에 들어간 '올 뉴 아반떼'의 첫 날 계약 대수가 10,058대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기존 아반떼 한 달 평균 판매대수 5,175대의 약 두 배에 해당하는 수치이며 6세대 아반떼 첫날 사전계약 대수 1,149대의 약 9배에 가까운 수치이다.

특히 전세계적인 SUV 열풍으로 인해 최근 5년간(2015~2019년) 국산 준중형 세단 수요가 무려 32%나 감소한 시장 상황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소비심리가 크게 위축된 가운데 달성한 것이어서 의미가 적지 않다.

※ 국산 준중형 세단 산업수요 : 2015년 18.1만대 → 2019년 12.3만대
※ 국산 소형 SUV 산업수요 : 2015년 8.6만대 → 2019년 18.4만대

실제로 '올 뉴 아반떼'는 '파라메트릭 다이나믹스' 테마를 바탕으로 정교하게 깎아낸 보석처럼 입체적으로 조형미를 살린 외관 디자인과 운전자 중심 구조로 설계된 내장 디자인이 어우러져 고객들의 호응을 이끌었다. 여기에 탑승자뿐만 아니라 보행자까지 세심히 배려하는 최첨단 안전장치를 상당 부분 기본 적용한 것에 대한 호응도 높았다.

국내 준중형 세단 최초 적용된 전방 충돌 방지 보조는 교차로에서 좌회전 시 맞은편에서 다가오는 차량과 충돌 위험이 있는 경우 및 전방의 차량, 보행자, 자전거 등과 충돌 위험이 감지되는 경우에 자동으로 제동한다.

또한 차로 변경 시 후측방 차량과 충돌 위험이 감지되면 경고음과 차량 제어를 돕는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BCA), 후진 주차∙출차 시 후방 장애물 인식 및 제동을 돕는 ▲후방 주차 충돌방지 보조(PCA) 등을 탑재해 고객들의 기대 수준을 만족시켰다.

다양한 옵션 구성으로 소비자의 선택권을 강화한 부분도 고객들의 좋은 반응을 이끌었는데, '올 뉴 아반떼'의 모던 트림에서는 고객 선호 사양인 현대 스마트센스 I, 인포테인먼트 내비 II, 통합 디스플레이 등 10종의 인기 패키지를 모두 선택할 수 있도록 옵션을 구성하여 고객 취향에 꼭 맞는 자동차를 선택할 수 있도록 돕는다.

현대차는 '올 뉴 아반떼' 사전계약 고객 대상으로 다양한 이벤트를 실시 중이다. 추첨을 통해 총 100명에게 현대 디지털 키, 파노라마 디스플레이를 포함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과 현대 스마트센스의 선택 사양 무상 장착 서비스를 제공한다. (※당첨자 개별 연락 예정)

사전계약 고객 전원에게는 출고 후 3개월 이내 3,000km/5,000km/7,000km 이상 주행거리 달성 시 주행거리 구간별 특별 정비 쿠폰도 제공한다.

한편, 현대차는 다음달 7일(화) 12시에 '올 뉴 아반떼 디지털 언박싱' 영상과 함께 신형 아반떼를 런칭할 예정이다. 해당 영상은 현대차 홈페이지 및 유튜브를 통해 시청이 가능하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쌍용자동차가 고객들의 응원과 사랑에 대한 보답으로 '미스터트롯' 임영웅과 그의 첫 차 G4 렉스턴이 선사하는 색다른 매력을 담은 브랜드화보를 제작, 증정한다고 3일 밝혔다.
슈퍼카 브랜드 맥라렌은 설립자 브루스 맥라렌 50주기를 맞아 본사가 위치한 영국 워킹주 서리의 맥라렌 테크놀러지 센터(McLaren Technology Centre, MTC)에서 현지 시각 2일 오전 기념식을 개최했
현대자동차가 3일 중형 SUV '더 뉴 싼타페'의 내∙외장 디자인을 공개했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5월 수입 승용차 신규등록대수가 4월 2만 2,945대 보다 1.4% 증가, 2019년 5월 1만 9,548대 보다 19.1% 증가한 2만 3,272대로 집계됐으며 2020년 누적대수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가 고객 서비스 강화를 위해 국내 최초의 메르세데스-벤츠 서비스센터인 용답 서비스센터를 확장 오픈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