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인디지털, 3배 더 길게 저장하는 QHD 블랙박스 '파인뷰 X2020' 출시

최상운 2020-03-2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파인디지털(대표 김용훈)은 전후방 QHD-FHD 영상을 기존 제품 대비 약 3배 더 길게 저장하는 듀얼코어 CPU 탑재 블랙박스 '파인뷰 X2020'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파인디지털이 새롭게 선보이는 '파인뷰 X2020'은 초고화질의 주행영상을 보다 길게 저장하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전방 QHD, 후방 FHD의 녹화영상을 효율적인 압축을 통해 화질 손상 없이 기존 제품보다 약 3배 가까이 길게 저장해 메모리카드의 효율성을 극대화했다.

또한 듀얼코어 CPU를 탑재해 영상처리 및 터치와 부팅 속도도 대폭 향상시켰으며, 도로 주행 시 주변 환경과 사물 정보를 더욱 쉽게 파악할 수 있는 '번호판 확대 모드' 등의 새로운 부가기능도 지원한다. 2시간, 4시간, 6시간 연속 운행 시 각각 15분, 30분, 1시간 동안 휴식을 취하라는 알림 및 팝업을 게재하는 '운전자 주의 경고' 기능도 더해져 운전자의 안전운전을 돕는다. 또한, 차량에 발생하는 모든 충격을 AI 머신러닝 기법으로 분석해 차량 승·하차, 트렁크 및 차량도어 개폐 등 비사고 상황으로 추정되는 불필요한 충격을 안내 대상에서 제외하는 'AI 충격 안내 1.0' 기능도 사용 가능하다. 뿐만 아니라 주차된 차량의 실시간 사진 촬영과 전원 ON/OFF 원격 제어도 지원해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차량을 관리할 수 있다.

한편, '파인뷰 X2020'은 통신형 모듈 '파인뷰 커넥티드 SK'와 연동 시 주차 충격 보고 기능을 활용할 수 있다. 주차 충격 기능 활용 시, 주차 중 충격 전/충격 시/충격 후 2초의 전후방 상황을 담은 6장의 HD화질의 이미지를 스마트폰 앱으로 즉각 전송해 사고 발생 원인을 손쉽게 파악할 수 있다.

이 밖에도 제품은 조도환경에 따라 녹화 밝기를 자동으로 조절하는 오토 나이트 비전을 지원해 시간대에 구애 받지 않는 최적의 화질을 제공한다. 또한 시인성을 한층 끌어올린 3.5인치 IPS LCD 화면을 적용해 보다 명확하게 녹화영상을 확인할 수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차는 26일 서울시 강남구에 위치한 오토웨이타워에서 홍석범 현대차 국내마케팅실장, 'TEAM HMC(Hyundai Motor Club)' 레이싱팀 김주현 단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현대차-TEAM HMC 후원 협
기아자동차㈜는 지난해 6월부터 시범적으로 운영해 온 신개념 모빌리티 서비스 '기아플렉스(KIAFLEX)'를 연장 운영한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가 26일 중형 SUV '더 뉴 싼타페'의 외장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현대자동차는 GS칼텍스와 함께 'H강동 수소충전소'의 설비 구축을 완료해 28일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고 27일 밝혔다.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는 27일 인천 영종도 BMW 드라이빙 센터에서 BMW 뉴 5시리즈와 뉴 6시리즈 그란 투리스모를 전세계 최초로 공개한다고 밝혔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