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루엠, 신제품 '뉴튼'으로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본상 수상

이은실 2020-03-3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코스피 상장을 추진 중인 솔루엠(대표이사 전성호)은 자사의 전자가격표시기 신제품 '뉴튼(Newton)'이 '2020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본상을 받았다고 30일 밝혔다.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는 독일 노르트하임 베스트팔렌 디자인센터에서 주관하는 행사로 미국의 'IDEA 디자인 어워드', 독일의 'iF 디자인 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손꼽히는 국제적 권위를 지닌 시상식이다. 어워드 수상작들은 우수한 품질의 디자인 작품임을 보증하는 범국가적인 상징으로 통용된다.

솔루엠은 2017년에도 전자가격표시기(ESL) 제품인 '스마트 아이템 라벨(Smart Item Label)'로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본상을 받은 바 있으며, 소비재가 아닌 산업재로 디자인 어워드를 2회 수상한 것은 매우 드문 경우이다.

올해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본상을 받은 솔루엠의 '뉴튼(Newton)'은 10년을 보장하는 배터리 수명과 경쟁제품 대비 8배 빠른 스피드를 자랑하는 차세대 전자가격표시기(ESL)다. 태블릿 PC 같은 고급스러운 하이테크 감각의 디자인과 배면 인쇄가 가능한 전면창을 통해 고객사의 브랜드 이미지와 매장 인테리어에 맞는 컬러를 적용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또한 IP67 수준의 방수 및 방진이 가능해 다양한 환경에서 사용할 수 있다는 점과 완벽한 실링을 통해 전자종이(E-Paper)의 색 빠짐 현상을 완화하는 등의 디자인 측면에서 호평을 받았다.

솔루엠 ESL IoT 부문 사업부장 이제호 전무는 "이번 수상은 최근 솔루엠의 급속한 성장의 배경에 빠른 개발 능력뿐만 아니라 디자인의 우수성도 있음을 입증한 것"이라며 "3년간의 개발 끝에 탄생한 '뉴튼(Newton)'은 단순한 외관 디자인이 아닌 성능과 사용자 경험(UX)에서 혁신적인 우위와 차별화를 이룬 새로운 디자인 가치를 제시한다"고 말했다.

솔루엠은 앞으로도 대형 할인매장뿐만 아니라 패션과 화장품 분야, 스마트팩토리와 무인매장 등에서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는 다양한 서비스와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한편, 회사는 올해 안에 유가증권시장 상장을 목표로 하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사단법인 글로벌청소년교육문화(김일중 대표이사)와 부산테크노파크 주최로 오는 9월 19일(토) 동아대학교 승학캠퍼스에서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 30분까지 제3회 2020부산청소년드론대회 '드론챌린지코리아'를 개최한
혁신적인 의료기술의 선두기업인 지멘스 헬시니어스는 뉴욕증권거래소에 상장된 미국 헬스케어 기기 기업, 베리언 메디컬 시스템즈 (Varian Medical Systems)를 인수하기 위한 계약 체결에 들어갔다고 지난 2
문서환경컨설팅 기업 한국후지제록스(www.fujixerox.co.kr)가 급변하는 비즈니스 트렌드를 반영한 맞춤형 스마트 오피스 실현을 위해 새로운 ApeosPort(이하 아페오스포트) 시리즈의 복합기와 프린터 14
프레쉬 핸드메이드 퍼퓸 브랜드 '르 라보(LE LABO)'가 서울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한 새로운 향 '시트롱 28(Citron 28)'을 출시한다고 3일 밝혔다.
한국과총 광주전남지역연합회가 광주과학기술진흥원(원장 안기석)·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탁용석)과 공동으로 지난 7월 30일 오후 2부터 4시까지 2시간동안 광주과학기술진흥원 12층 국제의실에서 'AI 기반 에너지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