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피겐코리아, 슈피겐홀에서 무관중 온라인 생중계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 선보인다!

최상운 2020-05-1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슈피겐코리아(192440, 대표 김대영)는 코로나19 여파로 비대면 문화가 확산됨에 따라 슈피겐홀에서 무관중 온라인 생중계 및 소통이 가능한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1일 밝혔다.

슈피겐코리아는 지난 2018년 상생과 공존의 기회를 제공하는 플랫폼을 마련하고자 강남 사옥에 복합문화공간 '슈피겐홀'을 정식 오픈했다. 이후 슈피겐홀은 스타트업 기업을 위한 제품 시연 장소 제공부터 세계적인 관심을 받은 BTS 포럼, 슈퍼주니어, 강다니엘 팬사인회 등 다양한 행사들을 개최하며 강남권 대표 문화 공간으로 자리 잡았다. 최근에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하고 공간 비즈니스의 범위를 확대하고자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 도입을 위한 장비를 설치, 새로운 공연 문화 확산에 앞장서고 있다.

슈피겐은 무관중 생중계 공연 개최를 위해 여러 대의 카메라와 라이브 스트리밍 중계 기기를 설치했다. 4k 해상도 30p를 지원하고 18배 이미지 줌, 360도 각도 조절 등이 가능해 고퀄리티 영상 촬영이 가능하다. 이를 통해 슈피겐홀은 동일 규모 기준으로 공간 자체에 상시 라이브 스트리밍 시스템을 구축한 유일한 공연장으로 거듭났다.

특히, 대관사의 최대 2개 SNS 채널에서 현장을 실시간으로 중계할 수 있으며 생중계는 물론 녹화 방송 또한 가능해 다양한 형태의 O2O 공연 콘텐츠를 만들 수 있다. 슈피겐은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이 완화될 시점까지 슈피겐홀의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를 무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한편, 슈피겐은 지난 7일 경영자와 임원 대상 온라인 동영상 지식콘텐츠를 제공하는 멀티캠퍼스 'SERICEO'와 무관중 강연 행사를 진행했다. 총 4일에 걸쳐 녹화된 이번 강연은 '포스트 코로나, 새로운 질서의 시작'이라는 타이틀로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한 변화를 사회, 경제, 인문학적 관점으로 진단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강연은 5월 중 SERICEO 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슈피겐코리아 국봉환 국내총괄 사업부문장은 "지난 2018년 7월 슈피겐은 모바일 액세서리 기업이라는 틀을 깨고 슈피겐의 값진 경험을 공유하는 장을 만들고자 복합 문화공간 '슈피겐홀'을 오픈, 강남권 대표 문화공간으로 만들어왔다"라며 "슈피겐은 이번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 도입을 발판으로 슈피겐홀을 다양한 고객들을 만나는 공간으로 재창출하고 오프라인의 한계를 넘는 특색 있는 공간으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린 '제1회 수소모빌리티+쇼'는 누적 참관객 약 1만 2천여 명이 방문,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무엇보다 대한민국 수소산업의 우수 기술·제품을 알리고, 새로운 비즈니스
국내 직영중고차 기업 K Car(케이카)가 올해 상반기 케이카에서 거래된 중고차를 분석한 결과, 상반기 중고차 시장 키워드로 'H.O.M.E'를 선정했다.
현대자동차의 수소전기차 넥쏘가 유럽의 자동차 전문지에서 '매우 뛰어난 차'로 호평받았다.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는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SAV인 뉴 X5 xDrive45e의 사전계약을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가 오는 7월 15일 영종도에 위치한 BMW 드라이빙 센터에서 올해 첫 '뉴 3시리즈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 데이(#THE3DAY)'를 개최한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