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자동차, SK텔레콤과 ICT기술 기반의 '차세대 한국형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개발한다

최상운 2020-05-1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볼보자동차가 SK텔레콤과 함께 ICT기술 기반의 차세대 한국형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공동 개발한다.

볼보자동차코리아(대표: 이윤모)는 이윤모 대표이사와 SK텔레콤 이종호 모빌리티 사업단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ICT 기술 기반의 한국형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개발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협업은 국내 볼보자동차 고객들에게 차세대 맞춤형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제공하기 위한 것으로 향후 진보된 커넥티드 서비스(Connected Service) 제공하는데 있어 중요한 이정표가 될 예정이다.

볼보자동차는 오는 22년식 일부 차종을 시작으로 차세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순차 적용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업계 최초로 국내 최고 품질의 교통정보 및 지도 DB를 보유하고 있는 내비게이션 티맵(Tmap)을 비롯해 음성 인식 기반의 인공지능(AI) 플랫폼 누구(NUGU), 사용자 취향 기반의 음악 플랫폼 플로(FLO) 등이 통합된 새로운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선보일 예정이다.

볼보자동차코리아 이윤모 대표는 "오늘날 자동차 산업의 패러다임은 IT기술과의 연결 및 융합으로 빠르게 변화하고 있다. 이에 따라 이제 고객에게 제공해야 할 핵심가치는 단순히 운전의 재미를 넘어 혁신적이고 최적화된 주행의 경험을 제공하는 것"이라며, "글로벌 ICT 기술을 리드하고 있는 SK텔레콤과의 이번 협업을 통해 국내 고객들이 최상의 맞춤형 커넥티드 서비스를 경험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앞서 2014년 제네바모터쇼를 통해 업계 최초로 애플 카플레이를 선보인 바 있는 볼보자동차는 현재 시판 중인 전 차종에 애플 카플레이와 안드로이드 오토를 기본으로 제공하고 있다. 여기에 지난 10월 브랜드 최초 순수 전기차 XC40 리차지를 통해 안드로이드 오토모티브 OS를 통합한 새로운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업계 최초로 공개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가 오는 7월 15일 영종도에 위치한 BMW 드라이빙 센터에서 올해 첫 '뉴 3시리즈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 데이(#THE3DAY)'를 개최한다.
롤스로이스모터카가 전 세계 단 50대뿐인 '레이스 크립토스 컬렉션 (Wraith Kryptos Collection)'을 공개했다.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Automobili Lamborghini)는 19대만 제작되는 한정판 오픈 탑 하이브리드 슈퍼스포츠카인 람보르기니 시안 로드스터(Lamborghini Sián Roadster)를 공개한다고 밝혔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오는 7월 25일 디자인 SUV XM3의 해외 수출 선적을 개시한다고 밝혔다.
폭스바겐 부산/경남 지역 공식딜러 유카로오토모빌(대표:한호종)은 지난 2017년 오픈한 울산 서비스센터를 울산광역시 남구 삼산동 정동사거리로 이전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