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구독형 차량 이용 서비스 '기아플렉스(KIAFLEX)' 연장 운영한다!

최상운 2020-05-2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기아자동차㈜는 지난해 6월부터 시범적으로 운영해 온 신개념 모빌리티 서비스 '기아플렉스(KIAFLEX)'를 연장 운영한다고 밝혔다.

'기아플렉스'는 차량 임대에 대한 보증금이나, 차량 보유에 따른 각종 세금 부담 없이 월 구독료를 납부하고 차량을 운영하는 기아자동차 최초의 구독형 서비스로 두 가지 상품으로 구성된다.

먼저, '교환형' 상품은 월 단위 요금 129만 원을 지불하고 ▲K9 3.3 터보, ▲스팅어 3.3 터보, ▲모하비 3.0 차량 중 한 차종을 선택해 이용하면서 매월 1회씩 차량을 교체할 수 있는 상품이다.

이어 '단독형' 상품은 ▲K9 3.8, ▲모하비3.0, ▲니로·쏘울 전기차 ▲K7 2.5 모델을 각각 월 단위 요금 159만 원, 109만 원, 87만 원, 88만 원 지불하고 해당 선택 차량을 지속적으로 이용하는 상품으로, 전기차의 경우에는 무제한으로 차량을 충전할 수 있는 부가서비스도 운영된다.

특히, '기아플렉스'의 두 상품 모두 구독 차량과는 별도로 매월 1회씩 최대 72시간 동안 카니발 하이리무진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혜택도 제공된다.

'기아플렉스'는 만 26세 이상 운전면허를 취득한 지 1년이 경과하고 본인 명의의 개인 또는 법인 신용카드를 소지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가입할 수 있으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공식 홈페이지 또는 기아플렉스 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기아플렉스'는 모바일 앱을 설치한 후 이용할 수 있으며, 앱을 통해 계약-결제-예약-배송-반납의 모든 과정을 한 번에 진행할 수 있어 빠르고 간편하게 이용이 가능하다.

또한, 철저한 점검 과정을 통해 관리되는 차량을 제공받기 때문에 정비 및 소모품 관리에 따로 신경을 쓸 필요가 없고, 합리적인 구독료 책정을 통해 신차 구입 비용이 부담스러운 고객들도 기아자동차의 다양한 차량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기아차 관계자는 "기아자동차가 새롭게 선보인 구독형 차량 이용 서비스 '기아플렉스'가 고객분들의 성원에 힘입어 연장 운영하게 됐다"라며, "다가오는 7월에는 '기아플렉스' 구독 차량에 쏘렌토를 추가하고, 제공 부가서비스도 확대하는 등 고객 만족도 향상을 위해 다양한 상품을 추가로 선보일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기아자동차는 오는 2021년 전기자동차 전용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전기차를 출시하고, '기아플렉스' 구독 차량에도 추가할 예정이다.

아울러, 지난 1월 기아차는 기존 내연기관 위주에서 ▲선제적인 전기차(EV) 사업 체제로의 전환과 동시에, 선택과 집중의 방식으로 ▲맞춤형 모빌리티 솔루션을 제공함으로써 브랜드 혁신 및 수익성 확대를 도모하는 중장기 전략 '플랜 S(Plan S)'를 공개하고, 오는 2025년까지 11종의 전기차 풀라인업을 구축해 전기차 점유율 6.6%를 달성하겠다는 목표를 제시한 바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볼보자동차코리아(대표: 이윤모)가 프리미엄 사용자 경험 강화를 위한 새로운 브랜드 어플리케이션 '헤이, 볼보(Hej, Volvo)'를 출시했다.
기아자동차는 9일 4세대 쏘렌토 가솔린 터보 하이브리드(이하 쏘렌토 하이브리드)의 계약을 재개하고 하이브리드 전용 디자인 차별화 모델인 '그래비티'를 새롭게 출시한다고 밝혔다.
타타대우상용차(사장 김방신)가 8일, 고급스러워진 외관 디자인과 실용성을 강화한 '2021년형 뉴 프리마(New PRIMA) 중형'을 출시했다.
전자지도 소프트웨어 전문기업 맵퍼스(대표이사 김명준)는 자사 내비게이션 소프트웨어 '아틀란' 정기 업데이트를 통해 스쿨존 회피경로를 제공하고 경고 안내를 강화해 어린이 보호구역 내 안전운전을 돕는다고 밝혔다.
국내 최대 자동차 거래 플랫폼 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이 2020년 7월 중고차 시세를 9일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중고차 시세는 현대자동차, 기아자동차, 르노삼성, 쌍용 등 국내 완성차 브랜드와 BMW, 벤츠, 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