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ST모빌리티 '마카롱택시', 부산개인택시조합과 업무협약 체결

최상운 2020-05-2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마카롱택시 운영사인 KST모빌리티(대표 이행열)가 부산광역시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이사장 김호덕, 이하 부산개인택시조합)과 상생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력을 통해 부산개인택시조합은 부산지역 개인택시들에게 마카롱택시 플랫폼 가입을 적극 독려하기로 했다. 현재 KST모빌리티는 택시 중개 서비스 역량 강화를 위해 지역, 가맹계약 여부와 상관없이 일반택시 드라이버 누구나 가입을 받고 있다. 아울러 양사는 향후 마카롱택시 플랫폼가맹사업 활성화 및 부가서비스 발굴 등 사업에서도 협력을 추진할 방침이다.

부산시는 지난해 12월 말 기준 택시 면허 대수 2만4,370여 대로, 국내에선 시 단위 택시시장 중 서울시(약 7만1,800대) 다음으로 규모가 큰 지역이다. 특히 부산시 내 개인택시는 1만3,800여 대로, 부산시 전체 택시 중 56.8%를 차지하고 있다.

KST모빌리티는 올해 중개형 플랫폼 사업을 강화하면서 택시 업계와 함께 성장하는 '상생형 택시 플랫폼 모델'을 구체화해가고 있다. 이를 위해 KST모빌리티는 우선 각 지역 택시 조합을 비롯해 택시 관련 단체들과 잇따라 손잡으며 전국 기반의 상생형 택시 플랫폼 사업을 전개해왔다.

KST모빌리티는 최대 규모인 서울시를 포함해 부산, 대구, 인천, 경기도 등 국내 주요 택시시장에서 상생형 택시 플랫폼 사업을 전개할 발판을 마련했다. 최근 KST모빌리티와 협력하기로 한 전국 각 지역 택시조합에 속한 택시대수는 약 12만대로, 전국 택시대수(약 25만1,000대)의 약 47.4%에 해당한다.

동시에 지난 5월 전국개인택시조합은 이사회를 통해 마카롱택시와 협력하기로 의결하고, 전국 개인택시 드라이버들에게 마카롱택시 앱 가입을 독려하고 있다. 개인택시는 전국적으로 약 16만5000대, 전국 택시 면허의 약 65%에 해당한다. 올해 1월에는 전국택시노동조합연맹(이하 전택노련), 전택노련 서울 및 인천 본부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KST모빌리티 이행열 대표는 "지난해 4월 출시한 마카롱택시 앱은 영향력 있는 택시 호출 플랫폼으로 자리 매김하기 위해 전국의 여러 택시 플레이어들과 손잡고 있다"라며, "이번 부산개인택시조합과의 업무협약으로 마카롱택시의 전국 기반 상생형 플랫폼 사업에 한층 탄력을 받게 됐다."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자동차는 이달부터 현대차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해외 석ᆞ박사급 인재 상시 채용을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파인디지털(대표 김용훈)이 차량의 순정 대화면으로 실시간 스트리밍이 가능한 스트리밍 스틱 '파인드라이브 AI 2' 정식 출시를 앞두고 예약판매 이벤트를 진행한다.
현대자동차가 8일 고성능 브랜드 'N'라인을 적용한 '올 뉴 아반떼 N라인(N Line)'의 렌더링 이미지를 공개했다.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가 효율성과 펀 드라이빙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스포츠 세단 뉴 330e를 국내에 공식 출시한다.
볼보자동차코리아(대표: 이윤모)는 자사의 브랜드 홍보대사 및 하반기 출시 예정인 신형 S90 캠페인 모델로 손흥민 선수를 발탁했다고 8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