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카닷컴, 6월 중고차 시세 공개… 르노삼성 SM6 감가폭 가장 커!

최상운 2020-06-0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자동차 거래 플랫폼 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이 2020년 6월 중고차 시세를 5일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중고차 시세는 현대차, 기아차, 르노삼성, 쌍용 등 국내 완성차 브랜드와 BMW, 벤츠, 아우디 등 수입차 브랜드의 2017년식 인기 차종 중고차 시세다.

이번 6월은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한 차박 여행객 증가 등으로 차량에 대한 수요가 꾸준해 평균적으로 시세 하락 폭이 크지 않다. 국산차와 수입차 모두 시세 변동이 -1% 안팎의 보합세로 나타났으며 국산차 시세 하락 폭이 수입차 보다 소폭 컸다.

국산차 시세는 전월 대비 평균 -1.06% 하락했다. 감가 폭이 가장 큰 모델은 최소가가 -3.62% 하락한 르노삼성 SM6로 현재 1천백만 원대로 구매가 가능하다. SM6의 시세 하락은 브랜드에서 진행 중인 신차 프로모션의 영향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 반면 같은 브랜드의 중형 SUV QM6는 시세가 올랐다. QM6의 최소가와 최대가는 각각 0.71%, 0.13% 상승했다.

기아차 K3는 연식 변경 모델 출시, 현대차 그랜저 IG는 신차 판매 호조의 여파로 시세가 떨어진 것으로 분석된다. K3는 최대가가 -3.00% 다소 큰 폭으로 하락했다. 좀처럼 시세 하락이 없는 중고차 시장 인기 모델 그랜저 IG도 최소가가 -2.68% 하락했다.

수입차 시세는 전월 대비 평균 -0.91% 미세하게 하락한 가운데 벤츠 C-클래스의 시세 하락폭이 최대가 기준 -4.52%로 가장 컸다. C-클래스 시세는 현재 2,952만 원~3,745만 원이다. 두 번째로 시세 하락폭이 큰 모델은 재규어 XF로 평균 -2.32% 떨어졌다.

수입차에서 시세가 오른 모델은 미니 쿠퍼 D로 최소가와 최대가가 각각 0.10%, 0.60% 상승했다.

박홍규 엔카닷컴 사업총괄본부장은 "코로나 사태가 장기화 됨에 따라 출퇴근 시 거리 두기에 용이한 자가용에 대한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라며 "휴가철도 앞두고 있어 당분간 중고차 거래도 증가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린 '제1회 수소모빌리티+쇼'는 누적 참관객 약 1만 2천여 명이 방문,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무엇보다 대한민국 수소산업의 우수 기술·제품을 알리고, 새로운 비즈니스
국내 직영중고차 기업 K Car(케이카)가 올해 상반기 케이카에서 거래된 중고차를 분석한 결과, 상반기 중고차 시장 키워드로 'H.O.M.E'를 선정했다.
현대자동차의 수소전기차 넥쏘가 유럽의 자동차 전문지에서 '매우 뛰어난 차'로 호평받았다.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는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SAV인 뉴 X5 xDrive45e의 사전계약을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가 오는 7월 15일 영종도에 위치한 BMW 드라이빙 센터에서 올해 첫 '뉴 3시리즈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 데이(#THE3DAY)'를 개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