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코리아, 비대면으로 차량 구입 가능한 전자계약시스템 '디지털 세일즈 플랫폼' 도입

최상운 2020-06-2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는 전자계약시스템인 '디지털 세일즈 플랫폼'을 도입하고 오는 7월 1일부터 전국 52개 전시장에서 본격 시행한다고 밝혔다.

BMW 코리아의 디지털 세일즈 플랫폼은 기존의 서면 기반 서비스 방식을 완전히 대신하는 전자계약시스템이다. 국내 수입자동차 브랜드 최초로 도입하는 해당 시스템은 시승이나 계약 등에 필요한 각종 종이서류를 모두 전자문서로 대체하며, 서류 확인이나 서명, 보관 및 전달까지 태블릿, 휴대폰 등의 모바일 기기로 통합 관리해 한층 간결한 구매 프로세스를 제공하게 된다.

디지털 세일즈 플랫폼은 비대면 계약에도 유용하다. 개인정보동의서나 계약서 등의 전자문서 링크를 고객 휴대전화로 발송하면, 고객은 영업사원을 대면하지 않고도 원격으로 내용 확인, 서명 및 전달이 가능하다. 덕분에 바쁜 일상과 모바일 플랫폼에 익숙한 소비 트렌드, 코로나-19로 생활 속 거리두기가 요구되는 상황에서 보다 효과적인 서비스를 지원할 수 있다.

또한, 전 과정을 전자화해 서면 계약 방식에서 발생할 수 있는 개인정보유출이나 계약조건 불일치, 서류 누락 등을 방지, 고객과의 신뢰를 향상하고 상품자료나 입항일정 등과 같은 다양한 정보를 전용 태블릿 하나로 모두 확인할 수 있어 한층 신속하고 정확하게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 가능하다.

BMW 코리아 디지털 세일즈 플랫폼은 전국 7개 딜러사, 52개 전시장에 소속된 BMW 영업사원 1,200여 명에게 일괄 보급되어 7월 1일부터 본격적으로 시행될 예정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쌍용자동차는 휴가시즌을 맞아 차종에 따라 최대 7% 할인(일부 모델)하는 '수퍼서머 페스티벌'을 시행, G4 렉스턴의 경우 최대 380만 원의 할인혜택(로열티 프로그램 포함)을 받을 수 있다고 3일 밝혔다.
아우디(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아우디 부문 사장: 제프 매너링)는 부산, 경남 지역 딜러사인 ㈜아이언오토(대표: 김민규)가 부산 금정구에 아우디 전시장 및 서비스센터를 오픈했다고 3일 밝혔다.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가 8월 3일 우수한 연료 효율과 긴 전기모드 주행거리를 제공하는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SAV 뉴 X5 xDrive45e를 국내에 공식 출시한다.
폭스바겐코리아가 플래그십 대형 럭셔리 SUV인 3세대 신형 투아렉의 고객 혜택을 대거 강화한다.
현대자동차는 작년 한 해 지속가능경영 성과와 중장기 계획을 담은 '2020년 지속가능성 보고서'를 발간한다고 31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