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블랑, 새로운 필기 경험 선사할 '오마주 투 목테수마 1세 리미티드 에디션' 공개

최상운 2020-06-2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사진설명 : 몽블랑 문화예술 후원자 오마주 투 목테수마 1세 리미티드 에디션 888)

몽블랑(Montblanc)이 2020년 몽블랑 문화예술 후원자 '오마주 투 목테수마 1세 리미티드 에디션' (Homage to Moctezuma Limited Edition)'을 공개했다.

몽블랑은 1992년부터 몽블랑 문화예술후원자상을 제정해 문화예술 발전에 기여해 온 후원자들을 격려하고, 동시에 문화예술후원자 에디션 펜을 한정 수량 제작해 공개하고 있다. 올해에는 15세기 화려한 예술과 건축의 시대를 맞이했던 아즈텍의 통치자로 재임 기간동안 영토를 확장하고 국가 내부 시스템을 공고히 하는데 큰 공을 세운 인물, 목테수마 1세를 기념해 4,810점과 888점 한정으로 제작한 에디션을 공개했다.

오마주 투 목테수마 컬렉션은 아즈텍 시대의 화려한 패턴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된 만년필로 강렬한 색상과 화려한 멋을 살린 것이 특징이다. 또한 아즈텍 전통 무기인 아틀라틀의 모양을 표현하기 위해 몽블랑 최초로 확장형 캡과 특별한 콘을 개발했다. 화려함이 돋보이는 아틀라틀의 2개의 손잡이와 흑요석에서 영감을 받은 창 모양은 아즈텍 세계에 대한 상상력을 자극한다.

(사진설명 : 오마주 투 목테수마 1세 리미티드 에디션 4810)

몽블랑 문화예술 후원자 '오마주 투 목테수마 1세 리미티드 에디션 4810'은 아즈텍의 전통 무기인 아틀라틀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된 만년필로 목테수마의 세레모니용 의복의 빨간색과 청록색의 컬러를 사용해 목테수마 시대의 상징적인 색을 담았다.

캡에는 목테수마 1세 통치 시대의 첫 해와 마지막 해(1441-1469)를 상징하는 두개의 상형문자가 인그레이레이빙 되어 있으며, 클립에는 목테수마가 즐겨 착용하던 깃털이 달린 드레스에서 영감을 받아 깃털 모양 인그레이빙이, Au750 솔리드 골드 닙에는 아즈텍 제국의 수도였던 테노치티틀란의 상형문자가 새겨져있다.

(사진설명 : 오마주 투 목테수마 1세 리미티드 에디션 888)

몽블랑 문화예술 후원자 '오마주 투 목테수마 1세 리미티드 에디션 888'은 목테수마 1세의 왕실 망토 패턴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된 만년필로, 캡과 배럴, 클립에 강렬한 색상으로 화려한 멋을 살린 아즈텍 시대의 패턴을 담았다.

캡에는 아즈텍의 전통 장식품인 해골과 목테수마가 전쟁에서 사용한 무기를 그려넣었으며, 캡탑에는 태양석 인그레이빙과 마더 오브 펄 몽블랑 엠블럼으로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전통 창에서 영감을 받은 클립은 삼각형으로 커팅 된 옥이 세팅되어있으며, 깃털 인그레이빙과 테노치틀란 상형문자가 새겨진 Au 750 솔리드 골드 닙은 아즈텍 문화를 섬세하게 담아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이탈리아 워치메이커 파네라이는 제품군을 확장하고 브랜드 경험을 강화하기 위해 매뉴얼 와인딩 무브먼트가 탑재된 타임피스를 출시했다.
덴마크 시계 브랜드 스코브 안데르센은 2일부터 다이버워치인 1926 At'SEA(앳씨) 오토매틱의 2차 판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표정있는가구' 에몬스(대표이사·회장 김경수)는 한국표준협회(KSA)가 주관하는 '2020 소비자웰빙환경만족지수(KS-WEI)' 가정용 가구 부문 3년 연속 1위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몽블랑(Montblanc)은 소설 레미제라블과 노트르담 드 파리의 작가 빅토르 위고(Victor Hugo)를 기리는 특별한 올해의 작가 에디션, '오마주 투 빅토르 위고'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몽블랑(MONTBLANC)이 여름에 어울리는 블루 워치 3종을 추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