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현대알루미늄, 태양광 이용해 전력 생산하는 '솔라트리' 전시

이은실 2020-07-0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알루미늄은 7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대구 EXCO 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7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해 솔라트리, 수상태양광 기자재, 지붕형태양광 솔루션 등 다양한 제품을 전시할 예정이다.

에너지 부족현상과 함께 친환경에너지가 최대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요즘. 심플한 디자인은 물론 전력까지 생산하는 일석이조의 '솔라트리'가 많은 사람들로 부터 관심을 받고 있다.

솔라트리는 낮에는 태양 에너지를 저장하면서 태양광 발전소의 역할을 해내는 아름다운 조형물인 한편, 밤에는 저장된 태양 에너지를 전기에너지로 바꾸어 어두움을 비추는 자생적인 가로등의 역할을 한다.

또한 단순히 전력을 생산해내는 역할만 하는 게 아니라 하부에 벤치를 조성하여 시민들에게 휴식공간과 다양한 편의기능을 제공하는 공공 시설물로서의 역할도 하기 때문에 솔라트리는 도심 속 상징적인 랜드마크로 주목 받고 있다.

친환경 에너지의 필요성이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요즘 그린 에너지 기술을 공공 디자인과 융합한 솔라트리는 도시 속 불필요한 전원낭비를 줄일 수 있는 해결책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대구광역시, 경상북도가 주최하고 (주)엑스코, 한국전기공사협회, 한국신재생에너지협회, 한국태양광산업협회, 한국풍력산업협회, 한국수소산업협회, 코트라가 주관하는 '제17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는 국내 최대, 아시아 3대, 세계 10대 태양광·ESS 전문전시회다. 전시 분야는 다음과 같다. △태양광 △ESS(에너지저장시스템)&배터리 △스마트 그리드 기술 △풍력 △신재생에너지

→ '제 17회 그린에너지엑스포'뉴스 특별 페이지 바로 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7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대구 EXCO 전시장에서 '제17회 국제 그린에너지 엑스포'가 개최됐다.
동진 이엔지는 7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대구 EXCO 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7회 국제 그린에너지 엑스포'에 참가해 염전 코팅이 된 알루미늄 구조물을 소개했다.
뱅앤올룹슨(Bang&Olufsen, B&O)이 스포츠용 완전 무선 이어폰 '베오플레이 E8 스포츠(Beoplay E8 Sport)'를 출시했다. 신제품은 스포츠 활동에 최적화된 사운드 튜닝에 방진·방수
벨킨이 썬더볼트3 독 코어(Thunderbolt 3™ Dock Core)를 새롭게 출시했다. 벨킨의 썬더볼트3 독 제품군에는 썬더볼트3 독 코어와 썬더볼트3 독 프로가 있다.
케이엠테크는 오는 9월 2일(수)부터 9월 5일(토)까지 킨텍스(KINTEX)에서 열리는 'K-PRINT 2020'에 참가해 초고속 TRIPLE HEAD 탑재 잉크젯 프린터 F1을 선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