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6월 국내 수입차 판매량 2만 7350대로 기록, 아우디 A6 40 TDI 1위 달성!

최상운 2020-07-0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6월 수입 승용차 신규등록대수가 5월 2만 3,272대 보다 17.5% 증가, 2019년 6월 1만 9,386대 보다 41.1% 증가한 2만 7,350대로 집계됐으며 2020년 상반기 누적대수 12만 8,236대는 전년 상반기 10만 9,314대 보다 17.3%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6월 브랜드별 등록대수는 메르세데스-벤츠(Mercedes-Benz) 7,672대, 비엠더블유(BMW) 4,069대, 아우디(Audi) 3,401대, 지프(Jeep) 1,384대, 폭스바겐(Volkswagen) 1,308대, 미니(MINI) 1,301대, 쉐보레(Chevrolet) 1,292대, 볼보(Volvo) 1,110대, 렉서스(Lexus) 1,014대, 포르쉐(Porsche) 940대, 닛산(Nissan) 824대, 포드(Ford) 701대, 토요타(Toyota) 665대, 푸조(Peugeot) 353대, 링컨(Lincoln) 314대, 랜드로버(Land Rover) 309대, 캐딜락(Cadillac) 141대, 혼다(Honda) 130대, 시트로엥(Citroen) 114대, 인피니티(Infiniti) 102대, 마세라티(Maserati) 63대, 벤틀리(Bentley) 61대, 재규어(Jaguar) 43대, 람보르기니(Lamborghini) 21대, 롤스로이스(Rolls-Royce) 18대였다.

배기량별 등록대수는 2,000cc 미만 1만 7,623대(64.4%), 2,000cc~3,000cc 미만 7,160대(26.2%), 3,000cc~4,000cc 미만 2,176대(8.0%), 4,000cc 이상 160대(0.6%), 기타(전기차) 231대(0.8%)로 나타났다. 국가별로는 유럽 2만 783대(76.0%), 일본 2,735대(10.0%), 미국 3,832대(14.0%) 순이었고 연료별로는 가솔린 1만 4,869대(54.4%), 디젤 8,221대(30.1%), 하이브리드 4,029대(14.7%), 전기 231대(0.8%) 순이었다.

구매유형별로는 2만 7,350대 중 개인구매가 1만 7,361대로 63.5%, 법인구매가 9,989대로 36.5% 였다. 개인구매의 지역별 등록은 경기 5,235대(30.2%), 서울 4,057대(23.4%), 부산 1,026(5.9%) 순이었고 법인구매의 지역별 등록은 인천 4,395대(44.0%), 부산 1,945대(19.5%), 대구 1,312대(13.1%) 순으로 집계됐다.

6월 베스트셀링 모델은 아우디 A6 40 TDI(1,600대), 메르세데스-벤츠 E 300 4MATIC(1,376대), 메르세데스-벤츠 E 250(1,185대) 순이었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 임한규 부회장은 "6월 수입 승용차 신규등록은 개별소비세 효과와 더불어 다양한 신차출시 및 프로모션 등으로 전월 대비 증가했다."라고 설명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쌍용자동차는 휴가시즌을 맞아 차종에 따라 최대 7% 할인(일부 모델)하는 '수퍼서머 페스티벌'을 시행, G4 렉스턴의 경우 최대 380만 원의 할인혜택(로열티 프로그램 포함)을 받을 수 있다고 3일 밝혔다.
아우디(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아우디 부문 사장: 제프 매너링)는 부산, 경남 지역 딜러사인 ㈜아이언오토(대표: 김민규)가 부산 금정구에 아우디 전시장 및 서비스센터를 오픈했다고 3일 밝혔다.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가 8월 3일 우수한 연료 효율과 긴 전기모드 주행거리를 제공하는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SAV 뉴 X5 xDrive45e를 국내에 공식 출시한다.
폭스바겐코리아가 플래그십 대형 럭셔리 SUV인 3세대 신형 투아렉의 고객 혜택을 대거 강화한다.
현대자동차는 작년 한 해 지속가능경영 성과와 중장기 계획을 담은 '2020년 지속가능성 보고서'를 발간한다고 31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