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ST모빌리티, 파킹클라우드-그린카와 모빌리티 혁신 위해 업무협약 체결!

최상운 2020-07-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사진설명 : 왼쪽부터 이행열 KST모빌리티 대표, 신상용 파킹클라우드 대표, 김상원 그린카 대표)

혁신형 모빌리티 플랫폼 마카롱택시 운영사인 KST모빌리티(대표 이행열)는 주차 플랫폼 업체 파킹클라우드(대표 신상용)와 카셰어링 플랫폼 그린카(대표 김상원)와 함께 '도심 주차장 인프라 기반 스마트교대지 및 모빌리티 스테이션 고도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KST모빌리티는 먼저 파킹클라우드와 함께 '스마트기사교대시스템' 실증을 위한 시범사업을 펼친다. 스마트기사교대시스템은 차고지 밖에서 택시 드라이버들이 효율적으로 교대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하기 위한 것이다. 대부분 택시 차고지가 도심 외곽에 위치해 택시기사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교대를 위해 빈차로 이동하는 경우가 많아 고객과 회사 모두 불편을 겪었다.

스마트기사교대시스템의 거점은 이번 업무협약 관계사인 파킹클라우드의 제휴 주차장을 활용한다. 양사는 나아가 이동 플랫폼(마카롱택시)과 거점 플랫폼(아이파킹)의 서비스를 유기적으로 연결하는 새로운 협력사업의 개발도 추진할 예정이다.

KST모빌리티가 추진하는 '스마트기사교대시스템을 활용한 차고지 밖 안심 교대 실증사업(이하 스마트기사교대시스템)'은 지난 6월 30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 제10차 규제 샌드박스 심의위원회에서 ICT 규제 샌드박스 실증특례 과제로 지정됐다.

이번 실증사업은 서울 내 가맹택시에 한정하며, 원격 본인인증 시스템과 함께 운송수입의 당일 수납, 실시간 음주측정 동영상 촬영 후 전송 등의 부가조건을 준수해야 한다. 더불어 실내공기(흡연) 모니터링 솔루션, 비대면 기사교대를 가능하게 하는 스마트폰 기반 디지털키 솔루션, 기존 차고지에서 기사 및 차량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통합관제시스템 등 스마트기사교대를 위한 다양한 혁신기술을 적용한다.

한편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3사는 도심 주요 지역에 위치한 주차장을 기반으로 다양한 모빌리티 서비스를 제공하는 지능형 모빌리티 스테이션 사업 전개도 함께 논의하기로 했다.

지능형 모빌리티 스테이션은 택시 기사교대 및 휴게, 셰어링카 픽업 및 반납 등 기존 거점 주차장의 기능 외에 카시트, 자전거 거치대 등 플랫폼 가맹택시의 부가서비스 수행을 지원하는 거점, 다양한 이동수단에 기반한 물류 서비스의 거점 등으로 활용이 가능하다.

KST모빌리티 이행열 대표는 "이번 제휴를 통해 스마트기사교대시스템 실증과 새로운 모빌리티 실험을 성공적으로 진행할 기반을 마련하게 되었다"라며, "이를 통해 고객들이 택시를 더욱 편리하게 탑승할 수 있고 택시업계 역시 혁신을 추진할 동력을 마련할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쌍용자동차는 휴가시즌을 맞아 차종에 따라 최대 7% 할인(일부 모델)하는 '수퍼서머 페스티벌'을 시행, G4 렉스턴의 경우 최대 380만 원의 할인혜택(로열티 프로그램 포함)을 받을 수 있다고 3일 밝혔다.
아우디(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아우디 부문 사장: 제프 매너링)는 부산, 경남 지역 딜러사인 ㈜아이언오토(대표: 김민규)가 부산 금정구에 아우디 전시장 및 서비스센터를 오픈했다고 3일 밝혔다.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가 8월 3일 우수한 연료 효율과 긴 전기모드 주행거리를 제공하는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SAV 뉴 X5 xDrive45e를 국내에 공식 출시한다.
폭스바겐코리아가 플래그십 대형 럭셔리 SUV인 3세대 신형 투아렉의 고객 혜택을 대거 강화한다.
현대자동차는 작년 한 해 지속가능경영 성과와 중장기 계획을 담은 '2020년 지속가능성 보고서'를 발간한다고 31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