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유문수 영업부장, 누계 판매 4천 대 달성 '그랜드 마스터' 등극

최상운 2020-07-1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기아자동차㈜는 운정지점 유문수 영업부장이 누계 판매 4천 대를 달성해 '그랜드 마스터(Grand Master)'에 올랐다고 밝혔다.

'그랜드 마스터'는 기아자동차에 근무하며 누계 판매 4천 대를 달성한 우수 영업직 직원에게 기아차가 부여하는 영예로, 이전까지 단 12명 만이 이름을 올렸을 정도로 쉽지 않은 기록이다.

13번째 그랜드 마스터가 된 유문수 영업부장은 1990년 기아자동차에 입사해 연평균 약 140대를 판매하며 입사 30년 만에 누계 4천 대를 돌파했다.

유문수 영업부장은 "다양한 모임과 봉사활동에 진정성 있게 참여하며 한번 맺은 인연의 끈은 절대 놓지 않으려고 노력했다"며 "경쟁사의 상품성 파악을 토대로 당사 차량의 장점을 깊이 있게 도출해 고객들에게 어필했던 것도 도움이 됐다"고 판매 비결을 밝혔다.

기아차는 유문수 영업부장에게 상패와 포상 차량 K9을 수여했다.

한편, 기아자동차는 영업 현장에서 최선을 다하는 영업직 직원들을 격려하고 건강한 판매 경쟁을 유도하기 위해 ▲장기 판매 명예 포상 제도 ▲스타 어워즈 등 다양한 포상 제도를 운용하고 있다.

'장기 판매 명예 포상 제도'는 누계 판매 ▲2천 대 달성 시 '스타(Star)' ▲3천 대 달성 시 '마스터(Master)' ▲4천 대 달성 시 '그랜드 마스터(Grand Master)' ▲6천 대 달성 시 '그레이트 마스터(Great Master)' 칭호와 함께 부상을 수여하는 제도다.

또한, 기아자동차는 연간 판매 우수 직원을 선정해 시상하는 '기아 스타 어워즈(KIA Star Awards)'도 매년 개최하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르노삼성이 소형 SUV XM3의 유럽 수출을 확정하며 내수 판매 부진에 대한 새로운 길을 모색할 수 있게 됐다.
현대자동차(주)는 UNDP와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솔루션 창출 및 현실화에 대한 업무 협약(Agreement for stirring ideation of sustainable development and impl
폭스바겐코리아는 오는 12월 18일까지 전국 35개 폭스바겐 서비스센터에서 '정시 출고 사고 수리 캠페인'을 실시한다.
CJ대한통운 e슈퍼레이스 시리즈를 주최하는 ㈜슈퍼레이스는 지난 22일 서울시 마포구에 위치한 e스포츠 명예의 전당에서 한국e스포츠협회(KeSPA)와 업무 협약을 맺었다.
토요타코리아는 '2021년형 RAV4'를 23일부터 출시한다고 밝혔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