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지텍G X 허먼 밀러, 인체공학적으로 설계한 '엠바디 게이밍 체어' 출시

최상운 2020-07-2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로지텍(지사장 윤재영)의 게이밍 기어 브랜드 로지텍G와 글로벌 가구기업 '허먼 밀러(Herman Miller)'가 '엠바디 게이밍 체어'를 출시한다.

'엠바디 게이밍 체어'는 게이머와 스트리머, 그리고 이스포츠 선수들을 위해 인체공학적으로 설계된 게이밍 의자다. 인체공학적 설계를 통해 몸을 바르게 정렬해 주고 몸의 균형과 편안함을 제공한다. 쿨링폼에 의해 장시간 착석 시 발생할 수 있는 열을 감소시켜준다. 또한, 신체의 무게를 고르게 분산시키고, 압력을 완화해 건강한 신체 순환을 통해 집중력을 유지할 수 있도록 돕는다.

로지텍G와 허먼 밀러는 지난 2년간 전 세계 이스포츠 선수들과 게이머들을 대상으로 연구하며 니즈를 파악해왔다. 디자인 과정에서 많은 이스포츠 선수들과 스트리머들이 일반 회사원보다 3배 이상 앞으로 기울인 자세로 앉으며, 디자인에 중점을 둔 기존 게이밍 의자들에 대해 불편함을 표현함을 느끼고 있음을 확인했다.

허먼 밀러의 '팀 스트래이커(Tim Straker)' 최고 마케팅 책임자는 "심층 연구를 시작하기 전부터, 많은 게이머들이 허먼 밀러 제품을 선호한다는 것을 이미 알고 있었고, 게이머 리뷰에서 높은 평가와 함께 더 다양한 옵션에 대한 니즈가 많았다"라며 "엠바디 의자는 건강한 신체 움직임을 위한 압력 분산, 자연스러운 정렬 및 지지 기능을 포함해 설계돼 이러한 니즈에 대한 완벽한 선택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로지텍G의 '피터 킹슬리(Peter Kingsley)' 최고 마케팅 책임자는 "게이머는 보다 발전된 인체공학 솔루션을 누릴 자격이 있다"며 "허먼 밀러와의 지속적인 파트너십을 통해, 수상 경력에 빛나는 엠바디 의자를 게이머만의 특정 니즈에 맞춘 솔루션으로 진화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로지텍G와 허먼 밀러는 '엠바디 게이밍 체어'와 함께 '올린(Ollin) 모니터 암'과 '라티오(Ratio) 게이밍 데스크'도 출시한다. 넓은 동작범위의 '올린 모니터 암'은 화면을 가장 편안한 위치에 배치해 보다 건강한 자세로 게임을 즐길 수 있으며, 다양한 무게와 크기의 모니터, 노트북을 지원한다. '라티오 게이밍 데스크'는 높이 조절 기능을 제공하며, 디자인으로나 기능면에서 '엠바디 게이밍 체어'와 함께 활용할 수 있다.

두 브랜드는 이번 인체공학 게이밍 제품군 출시를 통해, 게이머를 위한 혁신과 고성능 솔루션에 있어 세계적인 우위를 확고히 한다는 계획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반도체 업계와 하이테크 업계에 첨단 소재 및 공정 솔루션을 공급하는 글로벌 선도기업 인테그리스(Entegris, Inc.)가 최첨단 반도체 제조에 반드시 필요한 CDS에서 정전하를 제거한 새로운 유체 관리 시스템을
HMM(대표이사 배재훈)이 국내 해운업계 최초로 '선박종합상황실(Fleet Control Center)'을 23일 오픈했다.
'바이오플러스-인터펙스 코리아 2020'이 오늘 9월 23일 '무관중 온라인' 행사로 개막했다.
현재 최고 산업이라고 할 수 있는 반도체 산업에서 AI 기술로 품질불량을 사전에 예측하여 반도체의 수율을 증가시키고, 인력을 호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는 기술을 ㈜에이아이비즈에서 연구개발중에 있다.
4차 산업 혁명시대의 핵심인 IOT 및 ROBOT 교육을 위한 SW/HW 교육의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는 시점이다. 더불어 전세계 코로나 19 확산에 따라 비대면 EduTech 시장이 확대되고 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