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코리아, 무선 고객 편의성 강화 위해 'BMW 안드로이드 오토' 출시

최상운 2020-08-0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는 BMW 커넥티드 드라이브의 무선 애플 카플레이에 이어 무선 '안드로이드 오토'를 공식 지원한다고 6일 밝혔다.

구글이 개발한 안드로이드 오토는 차량에 안드로이드 기반의 스마트폰을 무선으로 연결해 스마트폰에서 이용하는 기능을 차량에서도 사용할 수 있도록 돕는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플랫폼이다. 내비게이션, 일정, 전화 등 운전자가 자주 이용하는 스마트폰의 기능을 차량 디스플레이에 직접 연결해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

BMW와 구글이 지속적이고 긴밀한 협업을 통해 선보인 만큼 빠르고 안정적인 무선 연결성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카카오 내비게이션을 이용할 경우 헤드업 디스플레이와 계기판에도 방향 표시 정보가 구현되는 등 최적의 연결성을 자랑한다.

안드로이드 오토 이용 방법은 간단하다. 스마트폰에 안드로이드 오토 앱을 설치한 후 구글 설정에서 무선 연결을 활성화한 뒤 차량 디스플레이에서 안드로이드 오토를 선택해 연결하면 된다. 구글 음성비서인 구글 어시스턴트를 통해서도 안드로이드 오토를 사용할 수 있다. 구글 어시스턴트는 스티어링 휠의 음성인식 버튼을 길게 누르거나 "안녕 구글"이라고 불러서 실행할 수 있다.

BMW 안드로이드 오토 서비스는 BMW의 최신형 7세대 I-Drive(ID7)가 장착된 차량 중, BMW 커넥티드 패키지 프로페셔널 옵션이 적용된 모델에서 무제한으로 이용 가능하다. 이때, 차량의 소프트웨어는 최신 버전으로 업데이트 되어야 한다.

만약, 위 차량 중 BMW 커넥티드 패키지 프로페셔널 옵션이 적용되어 있지 않으나 애플 카플레이를 구매한 고객의 경우에는 차량의 소프트웨어를 최신 버전으로 업데이트 하면 안드로이드 오토를 활성화할 수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르노삼성이 소형 SUV XM3의 유럽 수출을 확정하며 내수 판매 부진에 대한 새로운 길을 모색할 수 있게 됐다.
현대자동차(주)는 UNDP와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솔루션 창출 및 현실화에 대한 업무 협약(Agreement for stirring ideation of sustainable development and impl
폭스바겐코리아는 오는 12월 18일까지 전국 35개 폭스바겐 서비스센터에서 '정시 출고 사고 수리 캠페인'을 실시한다.
CJ대한통운 e슈퍼레이스 시리즈를 주최하는 ㈜슈퍼레이스는 지난 22일 서울시 마포구에 위치한 e스포츠 명예의 전당에서 한국e스포츠협회(KeSPA)와 업무 협약을 맺었다.
토요타코리아는 '2021년형 RAV4'를 23일부터 출시한다고 밝혔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